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마사회, 야간 경마 재개…7월부터 2달간 시행

공유
0

마사회, 야간 경마 재개…7월부터 2달간 시행

경기 과천 서울경마공원에서 열린 무관중 경마에서 경주마들이 출발하는 모습. 사진=한국마사회 이미지 확대보기
경기 과천 서울경마공원에서 열린 무관중 경마에서 경주마들이 출발하는 모습. 사진=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가 혹서기 경주마 및 기수 등 말관계자 보호를 위해 7월부터 두 달간 야간경마를 시행한다.

혹서기 기간 밤에 진행되는 야간경마는 3년 만이다.

올해의 경우 야간경마는 7월1일(금)부터 다음 달 28일(일)까지 9주 간 매주 금, 토요일 시행된다.

금요일에는 부산경남과 제주 경마공원에서 야간 경주가 열리며 토요일에는 서울과 부산경남 경마공원(서울 휴장 기간 한정)에서 야간 경마가 진행된다.

이에 따라 금요일과 토요일 마지막 경주 출발시각은 밤 9시다. 일요일은 기존처럼 서울·부산경남 경주가 주간 경마로 시행된다.

고객 입장시간도 변동된다. 금요일과 토요일은 낮 12시 30분부터 입장이 시작되며 일요일은 9시 30분이다. 첫 경주 출발 시각도 금요일 오후 2시 10분, 토요일은 오후 2시로 변경된다.

한편, 한국마사회는 하계 혹서기 기간 경마장별로 휴장 기간을 운영한다.

제주 경마공원은 7월 마지막 주에 휴장이 예정돼 있으며 그 다음 주인 8월 첫째 주는 서울 경마공원, 8월 둘째 주는 부산경남 경마공원이 돌아가면서 휴장한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