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직방, 글로벌 가상오피스 시장 진출

공유
0

직방, 글로벌 가상오피스 시장 진출

'메타폴리스' 업그레이드한 'Soma' 런칭

직방이 글로벌 가상 오피스 'Soma'를 오는 20일 런칭한다. 사진=직방이미지 확대보기
직방이 글로벌 가상 오피스 'Soma'를 오는 20일 런칭한다. 사진=직방
부동산 정보 업체 직방이 글로벌 가상오피스 'Soma'(소마)를 런칭한다.

19일 직방은 오는 20일 기존 가상오피스 '메타폴리스'를 글로벌 타겟으로 업그레이드한 신규 브랜드 'Soma'를 런칭한다고 밝혔다.

직방은 'Soma'로 글로벌 가상오피스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지난달 26일 미국 법인 '소마 디벨롭먼트 컴퍼니'(Soma Development Co.)를 설립했다.

엔데믹을 앞두고 미래 근무 환경’(Future of work)에 대한 논의는 전세계적으로 가장 뜨거운 이슈 중 하나다. 이는 재택근무로 인한 라이프스타일의 변화를 유지하면서도 협업과 소통의 단절이라는 한계를 넘어서려는 움직임이다.

직방 측은 오프라인 근무와 온라인 재택근무의 장점을 모은 가상오피스 Soma를 미래 근무 환경의 새 기준으로 제시하고자 글로벌 런칭을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직방은 이미 지난해 2월 오프라인 사무실을 없애고 전면 원격근무를 도입했다. 같은해 7월에는 자체 개발한 가상오피스 '메타폴리스'로 본사를 이전했다. 이후 10개월간 대면형 원격근무의 효율성과 생산성을 검증해왔다.

현재 메타폴리스에는 직방과 아워홈, AIF 등 20여개 기업들이 입주해 있으며 매일 2000여명이 출근하고 있다. 오는 20일부터 메타폴리스 입주사들도 순차적으로 Soma로 이전할 예정이다.

직방 안성우 대표는 "앞으로는 개개인의 달라진 생활 방식에 최적화된 근무환경을 제시하는 기업이 우수한 글로벌 인재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Soma를 통해 대한민국 프롭테크 유니콘의 글로벌 성공 사례를 써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상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oonp7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