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화건설, '초역세권' 한화포레나미아 3월 분양

공유
0

한화건설, '초역세권' 한화포레나미아 3월 분양

전용 39〜84㎡ 총 497 세대 규모...공원·산 자연도 누려
삼양사거리역 초역세권..."교통·생활·브랜드 3박자 입지"

한화포레나미아 조감도. 사진=한화건설이미지 확대보기
한화포레나미아 조감도. 사진=한화건설
한화건설은 서울 강북구 미아동 삼양사거리역 초역세권에 '한화 포레나 미아'를 이달 분양한다.

이 단지는 강북구 솔샘로 265 일대(삼양사거리 특별계획 3구역) 지하 5층〜지상 최고 29층·4개 동·전용면적 39〜84㎡ 총 497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이 가운데 임대 73가구를 제외한 424세대에 대해 일반 분양에 나선다. 전용면적별 물량은 39㎡ 23세대·53㎡ 107세대·59㎡ 68세대·74㎡ 50세대·80㎡ 104세대·84㎡ 72세대다.

단지에서 도보로 1분 거리에 우이신설선 삼양사거리역이 있고 솔샘로·삼양로 등 인근 도로에 다수의 버스가 정차한다. 도보 거리에 송천초·삼양초·성암여중·신일중·고·삼각산초·중·고 등의 학교가 있다. 영훈초·영훈국제중·대일외고 등의 학군과도 가깝다.
서울에서 세 번째로 큰 공원인 북서울 꿈의숲(약 66만㎡)을 비롯해 오패산·북한산 등의 자연환경도 누릴 수 있는 '자연속 단지'로 주목된다. 단지에서 약 300m 거리에 수영장 등을 갖춘 강북구종합체육센터 및 공연·전시 등을 갖춘 동북권 아동·청소년 예술교육센터도 들어설 예정이다.

특히 단지 지하 1층〜지상 2층에는 112실 규모의 스트리트형 상가 '한화 포레나 미아 스퀘어'가 들어선다.

한화건설 관계자는 "대규모 개발이 계획된 미아동 일대는 길음뉴타운·미아뉴타운에 이어 강북의 새로운 주거 타운으로서 기대가 크다"며 "한화 포레나 미아는 교통·생활·브랜드 3박자를 갖췄다"고 말했다.

한화건설은 이달 중 홈페이지를 통해 사이버 견본주택을 공개할 예정이다. 입주 시기는 2026년 상반기다.


박상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oonp7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