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6일부터 전국 주요 철도역서 '평창올림픽 입장권' 판매

공유
0

6일부터 전국 주요 철도역서 '평창올림픽 입장권' 판매

6일부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입장권을 전국 주요역에서도 구입할 수 있게 된다.

코레일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 입장권을 6일 오전 9시부터 전국 주요역 여행센터에서 판매한다"고 이날 밝혔다.

입장권 판매 역은 서울,용산,영등포,수원,청량리,대전,천안아산,익산,광주송정,목포,동해,제천,순천,여수엑스포, 영주,동대구,부산,울산,마산 등 전국 주요 19개 역이며 입장권 판매장소는 역 내 여행센터다.

여행센터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입장권은 신용카드(올림픽 공식 후원사 VISA 카드 한정)나 현금으로 구매할 수 있다.

판매 기간은 평창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이 끝나는 3월 25일까지다.

1인 최대 신청 가능 입장권 수량은 50매로 조직위가 지정한 인기종목은 1인 최대 4매까지, 이외 경기는 최대 8매까지 구매가 가능하다.

평창동계올림픽 지정 인기종목은 개회식, 폐회식과 함께 쇼트트랙, 피겨스케이팅, 스피드스케이팅(남자 10000m제외), 아이스하키(남자부 4강이상, 여자부 결승), 컬링(결승), 스키점프(결승)다.

한편, 코레일은 12월 개통하는 경강선을 통해 올림픽 기간 동안 안전한 수송에 역점을 둔다는 방침이다.


라영철 기자 lycl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