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수원, 중소기업 경영혁신 지원 나서… 120여개 기업·41억원 지원

공유
0

한수원, 중소기업 경영혁신 지원 나서… 120여개 기업·41억원 지원

한수원이 중소기업 경영혁신 종합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이미지 확대보기
한수원이 중소기업 경영혁신 종합지원사업을 시행한다.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이 중소기업의 경영혁신을 지원하는 사업을 시행한다. 3년간 120여개 기업에 41억원을 지원해 중소기업의 경쟁력 향상을 돕는다.

한국수력원자력은 17일 경주 현대호텔에서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한국생산성본부, 중소기업 대표사와 2017년도 경영혁신 종합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이관섭 한수원 사장과 김형호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전우영 한국생산성본부 부회장 및 중소기업 45개사 대표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에서는 경영혁신 우수사례 발표와 1차연도 사업성과, 2차연도 계획 발표가 진행됐다.
경영혁신 종합지원사업은 한수원이 중소기업 경영 혁신을 지원하고자 지난해부터 시작한 사업이다. 한수원은 3년 동안 총 120여개 경주 지역기업과 한수원 협력기업을 대상으로 경영컨설팅과 설비 도입·개발을 지원한다. 총 지원금은 약 41억원이다.

지원사업 중 하나인 공정혁신 사업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의 상생서포터즈 사업과 연계해 시행된다. 한수원과 중소벤처기업부가 1:1로 재원을 마련, 벤처기업의 경영개선을 위해 기업당 최대 8000만원까지 지원한다. 경영·기술 개선에는 최대 2000만원까지 지원된다.

1차연도 공정혁신에 참여한 기업의 불량률은 평균 62% 개선됐고, 생산성은 56% 향상됐다. 산업혁신 부문 44개 기업 역시 품질과 안전, 생산, 원가 등 KPI 개선율이 기업 평균 100%를 초과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관섭 한수원 사장은 “사회적 책임 이행이라는 한수원의 경영가치에 이번 사업이 기여하는 바가 크다”며 “한수원은 지역사회와 협력기업들과 동반성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