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유위니아그룹, 임원 인사 단행 "변화보다 내실 강화"

공유
0

대유위니아그룹, 임원 인사 단행 "변화보다 내실 강화"

전·상무, 상무보 총 6명 소폭 승진

대유위니아타워 종합R&D센터. 사진=대유위니아그룹이미지 확대보기
대유위니아타워 종합R&D센터. 사진=대유위니아그룹
대유위니아그룹은 2023년 정기 임원 인사를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대유위니아그룹은 권의경 대유에이텍 대표이사를 비롯한 계열사 대표이사를 전원 유임하고 일부 인원에 대한 소폭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정기인사는 △전무 1명 △상무 4명 △상무보 1명 총 6명으로 내년 1월 1일 자로 시행된다.

대유위니아그룹은 국내를 비롯한 글로벌 경영 환경이 불확실한 상황 속에서 변화보다는 내실 강화와 안정에 중점을 뒀다. 특히, 내년도 경기 둔화 등 대내외 경영환경 위기가 고조될 수 있어 보다 정교하고 흔들림 없는 경영 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적임자를 발탁했다.

또한, 이번 인사로 위기 극복 리더십을 통한 안정적인 조직 운영 및 지속 성장의 해법을 찾는데 속도를 높일 계획이다.

다음은 대유위니아그룹의 2023년 정기 임원 인사 명단이다.

◇대유에이텍
△전무 김현태
△상무 범형택

◇대유에이피
△상무 김영남

◇대유홀딩스
△상무 최광옥

◇대유몽베르조합
△상무 장관희

◇대유글로벌
△상무보 최재인


정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earl99@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