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소통강화 나선 LS전선, '전선업계 최초' 뉴스룸 운영

공유
0

소통강화 나선 LS전선, '전선업계 최초' 뉴스룸 운영

스토리텔링 중심, 비하인드 스토리, 임직원 인터뷰 등으로 전달

LS전선 뉴스룸 메인페이지 화면 갈무리. 사진=LS전선이미지 확대보기
LS전선 뉴스룸 메인페이지 화면 갈무리. 사진=LS전선
LS전선은 전선업계 최초로 온라인 소통 채널 'LS전선 뉴스룸 : 뉴스프레소(NewsPresso)'를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뉴스 전용 채널을 구축해 언론, 고객, 주주 등 이해관계자들과 소통을 강화한다는 취지다.

뉴스룸은 ▲프레스룸 ▲비즈니스 ▲사람과 문화 ▲지속가능경영 등으로 구성된다.
기업 PR과 제품 소개 등 일방적​인 정보 전달 중심의 홈페이지와 달리 스토리텔링 중심으로 내용을 구성하고, 제품 개발 및 수주의 비하인드 스토리, 산업계 동향과 같은 다양한 콘텐츠를 임직원 인터뷰와 영상 등을 통해 흥미롭게 전달한다.

또, 온오프라인에 분산돼 있던 각종 정보들을 한 곳에서 이용이 가능하도록 했다. 보도자료와 이미지, 영상 등 뉴스 제작에 필요한 콘텐츠들을 손쉽게 내려받아 활용할 수 있다.

특히 해저 케이블, 전기차 부품 등 신성장동력과 ESG(환경·사회·지배구조)활동 등에 관한 각종 콘텐츠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했다. 국내외 자회사 뉴스와 직원들에 대한 이야기들도 볼 수 있다.

회사 측은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에게 전선산업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풍부한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뉴스룸을 운영하게 됐다"며 "신재생에너지, 전기차 등 신산업 확대로 제고된 LS전선의 브랜드 가치를 보다 적극적으로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정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earl99@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