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전기, 3Q 영업이익 3110억 '32%↓'…IT세트 수요 감소 영향

공유
0

삼성전기, 3Q 영업이익 3110억 '32%↓'…IT세트 수요 감소 영향

카메라모듈 및 전장용 MLCC 등 매출은 증가

삼성전기 반도체 패키지기판 제품사진. 사진=삼성전기이미지 확대보기
삼성전기 반도체 패키지기판 제품사진. 사진=삼성전기
삼성전기는 지난 3분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2조3837억원 영업이익 3110억원을 기록했다고 26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641억원(6%), 영업이익은 1448억원(32%) 감소했고 전 분기 대비 매출은 719억원(3%), 영업이익은 491억원(14%) 줄었다.

3분기는 전장용 제품 시장의 성장으로 고화소 카메라모듈 및 전장용 MLCC(적층세라믹콘덴서) 등 관련 부품의 매출이 증가했지만, 스마트폰PC 등 IT용 세트 수요 감소 및 재고조정 영향으로 전 분기 대비 실적이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4분기는 IT용 세트 수요 둔화 지속 및 연말 계절적 비수기 영향으로 시장 수요 회복에 대한 불확실성이 예상된다. 삼성전기는 서버 · 전장 등 핵심 성장사업 중심으로 공급처를 다변화해 대응할 계획이다.
컴포넌트 부문의 3분기 매출은 9298억원으로 IT세트 수요 부진 및 부품 재고조정 영향으로 인해 전년 동기 대비 30%, 전 분기 대비 18% 감소했다. 전장용 제품은 거래선 다변화 및 고부가 제품 공급 확대로 매출이 증가했다.

4분기에 IT용 부품 수요는 불확실성이 지속되나 전장용 시장 수요는 견조할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전기는 스마트폰용 초소형·초고용량 제품 중심으로 IT용 시장 수요에 대응하고 고온·고압 등 고신뢰성 전장용 MLCC 제품 공급도 확대할 계획이다.

광학통신솔루션 부문은 국내외 주요 거래선향 신규 플래그십 스마트폰용 고성능 카메라모듈과 전장용 고신뢰성 카메라모듈의 공급 확대로 전년 동기 대비 14%, 전 분기 대비 16% 증가한 9014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4분기는 연말 계절적 비수기에 따른 수요 약세가 전망된다. 삼성전기는 신규 플래그십 스마트폰용 고화소 카메라모듈 적기 대응 및 전장용 고화소 카메라모듈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다.

패키지솔루션 부문의 3분기 매출은 5G·네트워크·전장용 패키지기판의 공급 확대로 전년 동기 26%, 전 분기 대비 3% 증가한 5525억원을 기록했다.

4분기는 IT용 일부 제품의 수요 둔화가 예상되지만, 서버·네트워크·전장 등 고부가 반도체 패키지기판 수요는 지속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서버용 FCBGA 양산 및 네트웍 · 전장용 기판 제품 공급 확대로 매출 성장 기반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정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earl99@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