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SDI, 한‧미‧EU‧중 잇는 글로벌 배터리 R&D 벨트 내년 완성

공유
0

삼성SDI, 한‧미‧EU‧중 잇는 글로벌 배터리 R&D 벨트 내년 완성

7월 1일 독일 뮌헨이어 지난 15일 미국 보스턴에, 내년 중국에 설립
지역별 특화된 신기술 연구개발 통해 초격차 기술경쟁력 우위 확보

삼성SDI 글로벌 R&D 연구소 네트워크. 사진=삼성SDI이미지 확대보기
삼성SDI 글로벌 R&D 연구소 네트워크. 사진=삼성SDI
삼성SDI가 내년까지 한국과 미국, 유럽과 중국에 R&D(연구·개발) 연구소를 잇달아 설립하며 글로벌 R&D 역량을 강화한다.

삼성SDI는 지난 15일(한국시각) 미국 보스턴에 'SDI R&D America(이하 SDIRA)'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SDIRA는 삼성SDI의 미국 내 첫 번째 R&D 연구소다. 지난 7월 1일에는 독일 뮌헨에 'SDI R&D Europe(이하 SDIRE)'을 설립한 바 있다. 2023년에는 중국 R&D 연구소를 설립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삼성SDI는 한국 본사를 기준으로 배터리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는 미국과 유럽, 중국을 잇는 글로벌 R&D 벨트를 구축하게 된다.

삼성SDI 측은 해외 R&D 연구소를 설립하는 것은 지역별로 특화된 배터리 신기술 연구개발을 통해 초격차 기술경쟁력 우위를 확보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SDIRA는 리튬이온 배터리 혁신 기술 및 차세대 배터리 연구 개발이 활발한 우수 대학 및 스타트업과 협력할 계획이다. SDIRE는 배터리 공정 및 설비 연구 개발에 강점이 있는 우수 대학 및 연구기관과 R&D 과제를 수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해외 우수 인력 확보 및 연구개발 인프라 구축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삼성SDI는 배터리 관련 대학 및 연구기관, 업체 등을 가장 많이 보유한 중국에도 2023년 연구소를 설립, 우수 인재와 기술 확보에 나설 계획이다.

삼성SDI가 배터리 브랜드 '프라이맥스(PRiMX)' 제품군. 사진=삼성SDI이미지 확대보기
삼성SDI가 배터리 브랜드 '프라이맥스(PRiMX)' 제품군. 사진=삼성SDI
삼성SDI는 업계 최고 수준의 연구개발비를 투자하며 미래의 성장동력인 차세대 배터리 기술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지난 3월 공시된 삼성SDI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삼성SDI의 연구개발비는 8776억원으로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2022년 1분기 연구개발비도 2583억원으로 집계됐는데, 이는 전년 동기 대비 17% 이상 증가한 역대 최대치다. 연구개발 투자 확대 기조 분위기는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삼성SDI는 2017년부터 연구개발비용 상승곡선을 이어오고 있으며 매출액 대비 6% 이상의 높은 수치를 보아고 있다. 눈앞에 다가온 전기차 시대를 예견하고 전기차 배터리를 미래 성장동력을 만들기 위한 씨앗으로 연구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삼성SDI의 연구개발비는 주로 차세대 배터리 소재 기술 개발 및 스마트 공장 구축에 집중적으로 투입되고 있다. 이를 통해 지난해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양산을 한 Gen.5가 대표적인 성과로, 올 상반기 회사 실적 개선에 많은 기여를 하고 있다. Gen.5는 니켈 함량 88% 이상의 하이니켈 양극 기술을 접목시켜 주행거리를 대폭 향상시켰으며 또한 희소금속인 코발트 비중을 낮춤으로써 원가 경쟁력도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삼성SDI는 지난 7월 최윤호 대표이사 사장을 비롯해 장혁 SDI 연구소장(부사장) 등 개발 부문 주요 임원들이 참석, 국내 박사급 인력을 대상으로 ‘테크 앤 커리어 포럼(Tech & Career Forum)’을 개최한 바 있다. 2030년 글로벌 톱 티어(Top Tier) 기업으로 발돋움 하기 위한 미래 우수 인재 확보와 양성 방안의 일환으로 진행하고 있다.

최 사장은 “SDIRA와 SDIRE 등 해외연구소 설립은 글로벌 신기술 및 해외 우수 인력을 활용해 초격차 기술경쟁력 확보 및 최고의 품질을 한층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미국과 유럽을 시작으로 지역별 R&D 거점을 지속해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earl99@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