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K시그넷, '서울 E-프리'서 전기차 충전기 선봬

공유
0

SK시그넷, '서울 E-프리'서 전기차 충전기 선봬

충전소용 충전기, V2V, 이동형 충전기 등 전시
"충전 문제 해결해 전기차 보급에 기여할 것"

SK시그넷 체험공간에서 350kw 초고속 충전기를 체험해 보고 있다. 사진=SK시그넷이미지 확대보기
SK시그넷 체험공간에서 350kw 초고속 충전기를 체험해 보고 있다. 사진=SK시그넷
전기차 충전 솔루션 회사 SK 시그넷은 '2022 하나은행 서울 E-Prix(E-프리) & 서울페스타'의 후원사로 참가해 최신 전기차 충전기를 전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서울 E-Prix(E-프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전기자동차 레이스 '포뮬러-E'의 2021~2022 시즌 마지막 대회이다. 결승전인 '서울 E-Prix(E-프리)'에서 우승팀이 나오기 때문에 전세계 모터스포츠 팬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SK시그넷은 잠실 주경기장 맞은편에 마련된 서울페스타 브랜드존에 전시관을 마련해, 전기차 초급속 충전에 대한 고객 체험 기회를 확대한다.

SK 시그넷은 이번 전시에서 7kw완속 충전기부터 100kw, 175kw, 350kw 급의 SK 시그넷의 표준 제품과 주요 고객사인 EA(Electrify America), EVgo, LG 제품 등을 전시한다. 전시관을 찾는 고객들은 충전소용 충전기 뿐만 아니라 찾아가는 충전서비스가 가능한 V2V(Vehicle to Vehicle) 제품과 이동형 충전기 제품도 만나볼 수 있다.

신정호 SK시그넷 대표는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전기차 인프라 사업자로서 전기차 충전에 대한 이해를 돕고, 초급속 충전의 편리함을 알리기 위해 홍보 부스를 마련했다"며, "향후 전기차 구매의 가장 큰 걸림돌인 충전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전기차 보급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2021년 SK㈜의 자회사로 편입한 시그넷EV은 지난 3월 SK시그넷으로 사명을 바꾸고 SK그룹으로 공식 계열 편입 되었다. SK㈜는 SK시그넷 인수를 통해 고품질의 충전기 제조 역량을 확보하고, ▲미국, 유럽시장 본격 공략 ▲선제적 R&D 투자 ▲제품 라인업 확대를 추진해 전기차 충전 시장에서 선도적인 입지를 구축한다는 전략이다.


정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earl99@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