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어느 각도에서 봐도 아름답다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

공유
0

어느 각도에서 봐도 아름답다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

옆에서 보면 패널과 본체가 U자 디자인
뒷모습은 인테리어 오브제로 연출 가능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Posé)가 인테리어와 조화를 이루며 배치돼 있는 연출 이미지. 사진=LG전자이미지 확대보기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Posé)가 인테리어와 조화를 이루며 배치돼 있는 연출 이미지. 사진=LG전자
LG전자는 정형화된 TV 설치방식의 고정관념을 깬 라이프스타일 TV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Posé)는 집 안 어떤 공간에 두고 어느 각도에서 바라보더라도 마치 인테리어 가구처럼 아름답게 보이는 공간 디자인 TV다. 지난달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 디자인 전시회 밀라노디자인위크의 특별 전시에서 처음 공개됐다.

제품 이름 포제(Posé)는 '자세'라는 뜻을 가진 영단어 포즈(Pose)의 프랑스어 표기다. 설치 공간의 품격까지 높여주는 제품의 특성에서 착안한 이름이다.
신제품을 옆에서 바라보면 패널과 본체가 U자를 그리는 곡선 디자인이 돋보인다. 본체를 지지하는 스탠드는 안쪽에 전원선 등을 넣어 숨길 수 있도록 설계돼 깔끔한 공간 연출을 돕는다.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Posé)가 인테리어와 조화를 이루며 배치돼 있는 연출 이미지. 사진=LG전자이미지 확대보기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Posé)가 인테리어와 조화를 이루며 배치돼 있는 연출 이미지. 사진=LG전자


뒷모습도 나만의 취향을 담은 인테리어 오브제로 연출할 수 있다. 벽이나 구석에 놓고 사용하던 기존 TV와는 달리 거실 가운데에 설치해 공간을 구분하는 파티션으로 활용하기에도 제격이다. TV 뒤쪽 히든 스페이스에 전용 액세서리를 결합하면 셋톱박스, 멀티탭 등을 넣어 보관하는 것도 가능하다.

대기모드를 활용하면 TV를 시청하지 않을 때도 고객이 원하는 사진, 영상 등을 띄워놓거나 시계나 음악 플레이어로 활용할 수 있다. 올레드 갤러리(OLED Gallery) 서비스를 이용하면 다양한 예술 작품을 감상할 수도 있다.


정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earl99@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