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전자, "세계 최초·가장 빠른" 240Hz 4K 게이밍 모니터 출시

공유
0

삼성전자, "세계 최초·가장 빠른" 240Hz 4K 게이밍 모니터 출시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서 '최고혁신상' 수상
매트 디스플레이로 몰입감 있는 게임 경험 제공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시내 한 스튜디오에서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신제품 '오디세이 네오 G8'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이미지 확대보기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시내 한 스튜디오에서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신제품 '오디세이 네오 G8'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세계 최초로 4K 해상도와 240Hz 고주사율을 동시에 지원하는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네오(Odyssey Neo) G8'을 27일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오디세이 네오 G8은 32형 크기에 4K 해상도와 1000R 곡률 커브드 디자인으로 오디세이 네오 G9과 동일하게 '퀀텀 미니 LED'를 적용했다.

GTG(Grey to Grey)는 응답속도를 측정하는 기준 중 하나로 밝은 회색에서 어두운 회색으로 넘어가는 시간을 측정하는 방식이다.

오디세이 네오 G8은 GTG 기준 1ms(0.001초)의 빠른 응답속도와 240Hz의 높은 주사율을 갖춰 세계에서 가장 빠른 4K 해상도 게이밍 모니터로 평가받으며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 CES 2022에서 게이밍 부문 '최고혁신상'을 수상한 바 있다.
오디세이 네오 G8 제품과 CES 2022 최고혁신상 로고 이미지. 사진=삼성전자이미지 확대보기
오디세이 네오 G8 제품과 CES 2022 최고혁신상 로고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이 제품은 기존 LED 대비 40분의 1로 슬림해진 '퀀텀 미니 LED'를 광원으로 사용하고 삼성의 독자적인 화질 제어 기술인 '퀀텀 매트릭스'와 최대 밝기 2000니트(nit)를 지원하는 '퀀텀 HDR 2000'을 탑재했다.

▲2개의 HDMI 2.1 슬롯 ▲디스플레이포트(DisplayPort) 1.4 ▲ 화면의 색상을 자동으로 인식해 제품 후면 라이팅과 색상을 맞춰주는 '코어싱크(CoreSync) ▲게임 콘솔 등 IT 기기를 모니터와 연결하거나 전원을 켰을 때 자동으로 인식해 해당 기기의 화면으로 자동 전환해 주는 '오토 소스 스위치 플러스(Auto Source Switch+)' 등 게이밍 관련 편의 기능을 대거 탑재했다.

특히 글로벌 안전인증 전문기업인 UL로부터 패널 빛 반사를 방지하는 '눈부심 방지(Glare Free) 검증을 받은 매트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주변광에 대한 영향 없이 몰입감있는 게임 경험을 제공한다.

하혜승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이번에 선보인 세계 최초 240Hz 4K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네오 G8은 고객들이 기대하는 핵심 성능과 기능을 갖춰 차별화된 게이밍 경험을 제공하는 혁신 제품"이라고 말했다.


정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earl99@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