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도쿄제철, 6월 철강 제품 가격 동결

공유
0

도쿄제철, 6월 철강 제품 가격 동결

이미지 확대보기
일본 최대의 전기로 철강회사인 도쿄제철은 지난 3개월간의 인상안이 시장에 흡수될 수 있도록 6월 철강제품 가격을 안정적으로 유지할 것이라고 16일(현지 시간) 밝혔다.

도쿄제철은 재료비 인상과 현지 수요 개선을 반영해 지난 5월 철강제품 가격을 한 달 전보다 2~3% 인상했다.

6월 한 달간 철근을 포함한 철근 가격은 10만2000엔(약 101만1891원)을 유지하고 주요 H형강은 12만4000엔(약 123만42원)을 유지할 예정이다.

회사측은 우크라이나 사태가 심화되는 가운데 공황적 매수세가 해외에서도 이어지고 있다고 성명을 통해 밝혔다.

한편 자동차 생산 부진으로 강판 재고가 증가하고 있지만 일본 국내의 공급망 재건을 위한 일련의 건설 프로젝트, 재개발 프로젝트, 대형 물류센터 건설 계획 등으로 내수는 강세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도쿄제철의 가격 책정은 한국의 현대제철, 동국제강, 중국의 바오산철강유한공사 등과 같은 아시아 경쟁사들이 주시하고 있다.


김진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