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현대모비스 조성환號, '안전 최우선 경영' 시동

공유
0

현대모비스 조성환號, '안전 최우선 경영' 시동

현대모비스, '안전 수준 향상 프로젝트 선포식' 개최…ISRS 레벨6 구축
전문 기관 평가 돌입, 안전 경영 중장기 로드맵 추진

조성환 현대모비스 사장(맨 앞줄 왼쪽 두 번째)과 임원들이 12일 서울 강남구 현대모비스 본사에서 '안전 수준 향상 프로젝트 선포식'을 마치고 결의를 다지고 있다. 사진=현대모비스이미지 확대보기
조성환 현대모비스 사장(맨 앞줄 왼쪽 두 번째)과 임원들이 12일 서울 강남구 현대모비스 본사에서 '안전 수준 향상 프로젝트 선포식'을 마치고 결의를 다지고 있다. 사진=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가 조성환 사장이 올해 초 취임 일성으로 내건 '안전 최우선 경영'을 향한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현대모비스는 안전 경영 시스템을 구축해 전 사업장 안전 관리 체계와 역량을 글로벌 수준으로 향상시킬 계획이다.

현대모비스는 12일 서울 강남구 본사에서 '안전 수준 향상 프로젝트' 선포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조 사장을 비롯한 주요 임원들과 사업장 책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 최우선 경영 실천 의지를 담은 선언문을 낭독했다.

현대모비스는 글로벌 전문 기관을 통해 현재 안전 관리 수준에 대한 평가를 진행한다. 평가 결과를 토대로 안전 경영 시스템 구축을 위한 중장기 로드맵을 구축할 방침이다.
전문 기관 평가에는 글로벌 안전 인증 체계 ISRS(International Safety Rating System·국제안전등급심사)가 활용된다. ISRS는 안전 리더십, 위험성 평가, 리스크 관리, 비상 대응 계획 등 15개 분야 137개 항목으로 구성돼 조직의 안전 관리 수준에 등급을 매긴다.

현대모비스는 설문 조사와 현장 평가, 인터뷰를 비롯해 다양한 방식으로 위험 요인과 취약점을 도출하고 이를 근본적으로 개선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ISRS 평가 경험을 기초로 올해 안에 각 사업장 특색에 맞는 자체 평가 기법을 개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오는 2025년까지 글로벌 자동차 업종 수준 'ISRS 레벨 6'를 달성한다는 목표다. ISRS 레벨 6는 기업 내 안전 전담 조직이 전문 역량을 갖추고 위험 요소에 대한 사전 모니터링과 관리, 사후 조치, 재발 방지 교육 등 체계적 활동을 수행하는 수준이다.

현대모비스는 지난 2013년 국내 모든 제조 사업장에 안전보건경영시스템 국제 인증(OHSAS18001)과 국내 인증(KOSHA18001)을 취득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부터 국내외 사업장을 대상으로 새로운 안전보건 국제 규격 ISO45001 인증을 추진 중이다.

조 사장 취임 후인 지난 3월에는 정기 이사회에서 투명경영위원회를 지속가능경영위원회로 확대 개편하고 산업 안전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련 활동을 추가하는 등 안전 경영 실천에 속도를 내고 있다.


성상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