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전자, 2019년형 'LG 그램 17' 예약판매

공유
0

LG전자, 2019년형 'LG 그램 17' 예약판매

모델들이 17인치로 화면을 키우면서도 가벼운 무게까지 갖춘  'LG 그램 17'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이미지 확대보기
모델들이 17인치로 화면을 키우면서도 가벼운 무게까지 갖춘 'LG 그램 17'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LG전자가 2019년형 LG 그램 신제품인 ‘LG 그램(LG gram) 17’ 예약판매를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예약 판매 기간은 14일부터 내달 1일까지로 출하가는 모델에 따라 194만원~234만원이다.

LG전자는 기존 13.3·14·15.6인치에 이어 LG 그램 17을 17인치 모델로 앞세워 대화면 노트북 시장 공략에 나선다.

LG 그램 17은 화면 크기는 커졌지만 무게는 1340g에 불과하다. 이는 13인치대 노트북 무게와 비슷한 수준으로, 전세계에서 판매 중인 17인치대 노트북 가운데 가장 가볍다.

WQXGA IPS 디스플레이(해상도 2560X1600)를 탑재해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선명하고 깨끗한 화질을 구현한다. 얼마나 다양한 색상을 표현할 수 있는지를 나타내는 규격인 sRGB 기준 96% 수준을 구현했다.
화면 비율은 16:10이다. 16:9 비율보다 아래쪽에 숨겨진 화면을 더 보여줘 사진·영상 편집, 문서 작업 등이 더 편리하다.

LG전자는 사용자 편의를 고려해 저장장치인 SSD를 추가로 부착할 수 있는 슬롯을 적용했다. 내장된 저장장치에 저장할 공간이 부족하면 SSD를 추가하면 된다. 배터리 용량은 72Wh로, 최대 19.5시간 연속 사용할 수 있다.

미국 국방성 신뢰성 테스트의 7개 항목(충격, 먼지, 고온, 저온, 진동, 염무, 저압)을 통과해 내구성도 인정받았다.

이 제품은 최신 인텔 8세대 쿼드코어 프로세서와 최신 DDR4 메모리를 탑재했다. 고화질 영상이나 게임 그래픽 작업 처리속도가 기존 제품 대비 10% 빨라졌다. 필요에 따라 사용자가 메모리를 추가로 넣을 수 있도록 확장 슬롯을 적용했다.

전원을 켜는 버튼에 지문인식 기능도 넣었다. 사용자가 지문을 등록해 두면, 전원 버튼을 누르는 동시에 지문을 인식해 로그인까지 한 번에 할 수 있다.

한편, LG전자는 내달 8~11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 2019’에서 LG 그램 17을 비롯, 화면을 회전할 수 있는 ‘LG 그램 투인원’ 등을 처음 선보인다.

LG 그램 신제품 2종은 각각 CES 혁신상을 수상하며 차별화된 제품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LG 노트북 2종이 CES 혁신상을 동시에 수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