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ITS GAME 2013' 수출 계약액 7000만달러 성과

공유
0

'ITS GAME 2013' 수출 계약액 7000만달러 성과

국내외 270개 업체 참가, 상담 1420건 등

[글로벌이코노믹=노진우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진룡) 주최,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홍상표) 주관으로 지난 6월 28일 막을 내린 ‘ITS GAME 2013(International Trade Show for Games)’에서 엠게임, 위고인터랙티브, 보드엠 등이 해외수출 계약을 체결하는 등 약 7000만 달러의 수출계약이 이뤄질 예정이다.

6월 27일부터 서울 쉐라톤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이번 수출상담회에는 국내외 270개사가 참가했으며, 전세계 20여 개국 85개 업체가 바이어(buyer) 및 퍼블리셔(publisher)로 참가해 총 1420건의 상담을 진행해 ITS GAME이 국내 최대의 B2B 게임쇼임을 입증했다.

특히, 국내 대표적 게임개발 기업인 엠게임은 영국의 게임 퍼블리셔인 게임스마스터스(Games-Masters)와 온라인 롤플레잉게임(RPG) '아르고'의 유럽 서비스 현장 계약을 체결했다. 또 위고인터렉티브는 중국의 게임 퍼블리셔 자모게임즈와 모바일 레이싱 게임 '리볼트 클래식'의 중국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이밖에 보드게임 개발사 보드엠도 네덜란드 보드 게임 바이어 록스게임스(Rocks Games)와 현장에서 계약 체결식을 갖고 성공적인 해외진출을 알리는 등 약 7000만 달러에 이르는 수출성과를 이룬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번 행사는 취업박람회, 투자유치설명회와 함께 진행됐다. 취업박람회에서는 9개 학교 300여명의 게임분야 우수인재들이 직접 자신이 준비한 포트폴리오를 통해 130여개 게임업계 인사담당자들과의 면접이 이루어졌다.

투자유치설명회에서는 국내게임사와 40여개의 투자자들간의 기업설명회(IR) 및 1:1 투자상담회가 진행됐다.

또한 27일에는 컨벤션센터 아트홀에서 ‘2013 대한민국 기능성게임 컨퍼런스’가 열려 기능성게임에 대한 신기술 동향과 개발 역랑 강화, 유통 활성화 전략, 효과성 평가 및 심의 기반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세계적인 기능성게임 전문가 엘렌 미셸(Hélène Michel) 프랑스 GEM(Grenoble Ecole de Management) 경영대학원 수석교수와 파멜라 카토(Pamela Kato) P.M. 카토 컨설팅(P.M. Kato Consulting) 대표가 참석해 국내 관계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이끌어냈다.

한국콘텐츠진흥원 홍상표 원장은 “앞으로 ITS Game의 내실을 더욱 다지고 규모를 확대해 세계 최대 게임 수출상담회로 만들겠다”며 “하반기에 진행되는 해외 유명 게임쇼인 차이나조이, 게임스컴에도 B2B 한국공동관을 운영해 ITS GAME에서 발생한 국산게임 해외진출실적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