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카페24 창업센터 100호점 '원주기업도시점' 오픈

공유
0

카페24 창업센터 100호점 '원주기업도시점' 오픈

전자상거래 특화 인큐베이팅 공간…사업자 창업·조기 시장 안착 지원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는 카페24 창업센터 100호점 '원주기업도시점'이 최근 문을 열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11년 1호점을 시작으로, 2016년 20호점, 2019년 50호점을 넘어선 데 이어 꾸준히 전국에 지점을 확장하면서 100호점을 돌파했다.

이는 연간 온라인 쇼핑 거래액이 약 206조억원에 달하는 등, 산업 규모가 확대되면서 온라인 비즈니스를 시작하고자 하는 사업자의 수요가 커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카페24는 온라인 사업자의 쉬운 창업과 빠른 조기 안착을 지원하기 위해 창업센터를 통해 사업 규모별 사무공간은 물론 1:1 컨설팅, 스튜디오 대관, 합리적 가격의 택배 서비스, 매월 약 45회에 달하는 온·오프라인 창업 교육 등 온라인 비즈니스 창업·운영에 필요한 전문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카페24 창업센터에 입주해 창업의 꿈을 펼친 온라인 사업자의 수는 누적 2만 4000명이 넘는다. 2018년 누적 입주 창업자 수가 약 1만1000명이었던 것을 고려하면 5년새 2배 이상 늘어난 수치다. 사업자가 창업센터에서 발송하는 연간 택배 수도 400만개를 훌쩍 넘겼다.

카페24 창업센터가 제공하는 인프라와 전문 서비스를 활용해 빠르게 성장하는 온라인 창업 성공 사례도 지속 나오고 있다.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슬립타이트오브젝트‘는 여행지 감성을 담은 패브릭포스터, 러그 등을 판매한다. 21년 카페24 창업센터에 입주해 신속하고 정확한 택배시스템, 세무 컨설팅 등을 여러 서비스로 사업 효율성을 끌어올렸고 창업 첫해 매출 1억원을 넘기는 성과를 얻었다. 이후 매달 약 2배씩 매출이 늘어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10~20대 고객 대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힙한 스트릿 패션 브랜드 ‘엘피롬’을 창업한 정주혜 대표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스튜디오에서 거듭 촬영을 연습하며 의류의 특징과 코디에 담긴 제 취향과 의도를 제대로 나타낼 수 있는 방법을 익힐 수 있었다”며 “비교적 어린 나이에 창업해 정보가 많지 않았던 상황에서 센터 내 다른 창업자와 교류할 수 있다는 점도 좋았다”고 말했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기발한 아이디어를 보유한 예비·초기 창업자가 카페24 창업센터를 만나 빠르게 사업을 성장시키는 사례가 다수 나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온라인 사업자의 쉬운 창업과 빠른 성장을 지원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하며 사업자와 동반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태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ad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