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AIST·NYU, 공동 캠퍼스 구축…디지털 시대 선도 발판 마련

공유
0

KAIST·NYU, 공동 캠퍼스 구축…디지털 시대 선도 발판 마련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대 킴멜센터에서 열린 KAIST-NYU 조인트 캠퍼스 현판 전달식에서 이광형 KAIST 총장(왼쪽)과 앤드류 해밀턴 NYU 총장이 사진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KAIST-NYU이미지 확대보기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대 킴멜센터에서 열린 KAIST-NYU 조인트 캠퍼스 현판 전달식에서 이광형 KAIST 총장(왼쪽)과 앤드류 해밀턴 NYU 총장이 사진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KAIST-NYU
KAIST와 뉴욕대(NYU)가 공동 캠퍼스를 구축한다.

KAIST가 21일 오후 4시(현지 시간) 미국 뉴욕시의 NYU 킴멜센터에서 에릭 애덤스 뉴욕시장,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윌리엄 버클리 NYU 이사회 의장, 앤드류 해밀턴 NYU 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뉴욕시와 협력 협정을 체결하고 KAIST-NYU 조인트 캠퍼스 현판전달식을 개최했다.

KAIST는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해 지난 6월 NYU와 공동캠퍼스 구축을 위한 협력협정을 체결했다. 그 후속조치로 NYU는 KAIST와 공동 연구를 위한 캠퍼스 공간을 제공하기로 결정하고 KAIST-NYU 조인트 캠퍼스 현판전달식을 개최했다.
해당 캠퍼스는 NYU의 기초과학 및 융합연구 역량과 KAIST의 과학기술 역량을 결합해 과학‧기술‧공학‧수학(STEM) 중심의 혁신적인 캠퍼스를 건설한다는 목표로 구상됐다.

이번 현판전달식을 계기로 내년 상반기부터 본격적인 공동연구에 들어가며 코로나 이후 인류의 난제를 해결하고 디지털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 AI 사이언스센터, AI융합뇌과학, AI응용 사이버 보안, 디지털 정보보안, 지속가능한 첨단 스마트 도시/환경 등과 같은 핵심분야 연구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또 초융합 문제해결형(PBL, PSL)의 새로운 공학 학부 교육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하는 것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앞으로 KAIST-NYU 조인트 캠퍼스는 뉴욕으로 몰리는 글로벌 인재를 흡인하기 위해 양교 교수진 및 연구진 선정에 착수했으며 공동연구과정 운영을 위한 본부로 기능한다. KAIST도 대전 본원 캠퍼스에 협업공간을 마련하여 뉴욕대 소속 교수진, 연구진이 KAIST 방문 시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KAIST는 뉴욕시와 협력협정을 통해 KAIST의 과학기술 역량을 국제무대로 확장하고 KAIST 학생 및 교원, 창업기업이 미국에 진출하는 교두보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