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시큐아이, 취약점 분석 솔루션 '블루맥스 클라이언트 스캔' 출시

공유
0

시큐아이, 취약점 분석 솔루션 '블루맥스 클라이언트 스캔' 출시

서버·네트워크 등 모든 IT자산 보안 취약점 자동진단·관리

시큐아이 통합보안플랫폼 ‘S²OPEN’. 사진=시큐아이이미지 확대보기
시큐아이 통합보안플랫폼 ‘S²OPEN’. 사진=시큐아이
시큐아이는 IT인프라의 취약점을 악용한 해킹 공격을 방어하고 고객의 내부 자산을 보호하기 위한 취약점 분석 솔루션 '블루맥스 클라이언트 스캔(BLUEMAX CLIENT SCAN)'을 'S²OPEN(SECUI Security Open Platform, 이하 에스스퀘어오픈)'내에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기업과 기관이 보유한 보안제품의 취약점을 악용한 해킹 공격이 매해 급증함에 따라 국가정보원, KISA 등 국가기관은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취약점 규정을 강화하고 있다.

블루맥스 클라이언트 스캔은 취약점 진단과 관리 기능이 탑재돼 서버, 네트워크 장비 등 모든 IT 자산에 대한 보안 취약점을 자동으로 진단하고 관리하는 게 특징이다. 특히 강화된 자산 스캔 기능으로 고객이 모르는 숨겨진 자산까지 식별하여 관리할 수 있다.

또한 별도의 추가 제품 없이도 하나의 솔루션에서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법 등 보안취약점 규정(CCE:Common Configuration Enumeration, OS·DB·PC 장비의 설정 취약점)과 어플리케이션 취약점(CVE:Common Vulnerabilities and Exposures, SW 프로그램 취약점) 진단이 가능하다.

시큐아이는 블루맥스 클라이언트 스캔을 자사의 네트워크 보안 제품 및 보안위협분석 플랫폼과 에스스퀘어오픈 내에서 연동해 사용할 수 있게 설계했다. AI기반 보안위협분석 플랫폼 'STIC(스틱)'과의 연동으로 고객은 신규 취약점을 악용한 해커의 공격을 방어할 수 있다.

이밖에도 API를 통한 타사 보안 솔루션과의 연동으로 취약점 정보 기반의 현황 파악과 정책 수립 등 다양한 활용이 가능하다.

시큐아이는 블루맥스 클라이언트 스캔에 클라우드 자산식별과 취약점 점검 기능을 보강하는 등 자사 클라우드 솔루션을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

정삼용 시큐아이 대표는 "온프레미스와 클라우드 환경을 모두 아우르는 보안 솔루션을 지속 출시하여 고객의 안전한 보안 환경 운영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태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ad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