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부릉, '고기상회' 실시간 배송 서비스…정육 O2O 배송역량 대폭 강화

공유
0

부릉, '고기상회' 실시간 배송 서비스…정육 O2O 배송역량 대폭 강화

서울 기점으로 서비스 전국적 확대

이미지 확대보기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가 미트피플에서 운영하는 전국단위의 정육점 배송 플랫폼 '고기상회'의 실시간 배송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부릉(VROONG)은 고객이 주문한 상품이 주문부터 수령까지의 모든 과정을 빅데이터와 AI를 활용해 신속하고 정확한 디지털 물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복잡한 물류 시스템을 통합해 한 눈에 쉽게 확인이 가능한 통합 시스템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모든 IT 기술은 부릉의 ICT 전문가들이 최적화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고기상회'는 전국 유명 정육점 및 부위별 소량 육류 제조업체와 소비자를 연결하는 신개념 정육 O2O 플랫폼이다. '고기상회'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인근 정육점을 선택하고 상품을 선택하면 부릉이 1시간 내 배송을 수행한다.
고기상회는 정육 상품의 용도·부위별로도 선택이 가능해 특수부위를 찾는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모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특히 전문 정육사로 하여금 원하는 육류를 크기에 맞춰 작업이 가능한 게 특징이다.

일반적으로 육류는 칼이나 기계같은 쇠가 닿는 순간부터 신선도가 떨어지기 때문에 고기상회는 최상의 신선도 유지를 위해 주문 즉시 작업 및 배송을 원칙으로 한다. 주문가능한 최소 무게를 100g단위로 설정할 수 있으며 추가적으로 국내산 및 수입산, 냉장 및 냉동 등의 선택도 가능하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총괄대표는 "이번 서비스는 특히 설 명절을 앞둔 소비자들에게 각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부릉의 IT 기반의 효율적인 실시간 배송 노선 설계 및 촘촘한 배송 인프라가 소비자 니즈를 정확히 겨냥한 고기상회의 플랫폼 경쟁력과 결합해 온라인 정육 소비 시장에서 큰 반향을 일으킬 것으로 자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메쉬코리아와 미트피플 양사는 고기상회 배송 서비스 권역을 서울을 기점으로 올해부터 부산 등 전국 대도시 단위로 적극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