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클럽하우스, 서비스 접근성 확장에 박차

공유
0

클럽하우스, 서비스 접근성 확장에 박차

이미지 확대보기
클럽하우스가 자사 서비스인 클럽하우스 앱 상에서 국내 첫 기자 간담회를 열고, 최근 발표한 앱 한국어 지원을 비롯해 일련의 신규 기능 출시의 의미와 클럽하우스의 성장 전략 및 비전을 공유했다고 17일 밝혔다.

최근 한국어 지원을 비롯한 다양한 신규 기능을 적극적으로 출시하고 있는 클럽하우스는 앱 상에서 이루어지는 다양한 대화방의 참여를 높이고 보다 많은 이용자가 클럽하우스 콘텐츠를 다양하게 즐길 수 있도록 서비스 접근성 확장하고 있다.

이를 위해공개 대화방 내용을 녹음해 언제든 원하는 때 다시 들을 수 있는 '다시듣기(Replay)' 기능과 대화방에 참여한 총 인원을 확인할 수 있는 '총 참석자 수 확인(Total attendee count)' 기능을 iOS 및 안드로이드 버전으로 출시했다. '다시듣기'는 음성 대화방을 개설한 사람이 대화를 녹음 및 저장해 외부에 공유할 수 있는 기능이다.

해당 기능을 통해 실시간으로 진행된 음성 대화방을 놓친 이용자들은 전체 대화를 다시 청취할 수 있으며, 재생, 일시 중지, 및 되감기 기능을 통해 기존에 놓친 부분만 청취할 수도 있다.
이를 통해 보다 많은 이용자가 실시간으로 진행된 대화를 각자 원하는 시간에 접속해 들을 수 있다. 또한 대화방을 개설한 크리에이터는 자신의 콘텐츠를 보다 많은 이용자들에게 공유할 수 있게 된다.

다시 듣기를 활성화할 경우, 실시간 대화가 끝난 후에도 해당 음성 대화를 클럽하우스 내 이용자들이 언제든 찾아볼 수 있게 설정할 수 있다, 또한, 녹음 파일을 다운로드 해 외부로도 공유할 수 있다.

또한 클럽하우스는 음성 대화방을 개설한 크리에이터가 자신이 개설한 음성 대화방에 다녀간 총 참석자 수를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인 '총 참석자 수 확인' 및 녹음된 대화를 다시듣기한 횟수를 확인할 수 있는 '다시듣기 수 확인(Replay count)' 기능을 출시했다.

이를 통해 크리에이터는 클럽하우스 상에서 대화 콘텐츠에 대한 성과를 확인해 콘텐츠에 대한 인사이트를 얻는 등 더욱 면밀하게 자신의 콘텐츠를 관리할 수 있다.

폴 데이비슨(Paul Davison) 클럽하우스 CEO 겸 공동 설립자는 "이제 한국어로 클럽하우스를 즐길 수 있다는 사실을 직접 소개하게 돼 기쁘다"며 "모두를 위한 클럽하우스라는 비전 아래 세계, 다양한 사람들이 클럽하우스에서 소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커뮤니티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적극적으로 반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