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ICT멘토링, 취업경쟁력강화에 대한 대학생 만족도 높아

공유
0

ICT멘토링, 취업경쟁력강화에 대한 대학생 만족도 높아

높은 취업 성공률에 따라 ICT분야 비전공자에게도 인기

이미지 확대보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기획평가원(원장 전성배, IITP)에서 추진하고 있는 ICT멘토링 프로그램이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ICT기업이 요구하는 업무역량과 대학이 가르치는 전공교육 사이의 양적·질적 차이로 인해 발생하는 ICT분야의 인력 수급의 불균형을 해소하는 정부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다.

IITP에서 지난해 ICT멘토링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2699명) 대상으로 한 만족도 조사결과에 따르면, 응답자(2331명)의 79.9%가 프로그램에 만족한다고 응답했으며, 2019년 만족도 조사결과(78.0%) 대비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ICT멘토링 프로그램에 참여해 도움을 받은 부분은 ▲전공능력 향상(68.6%) ▲실무경험 습득(59.6%) ▲취업경쟁력 강화(55.5%) 순이었으며, 이는 ICT멘토링이 ICT분야의 실무역량 향상과 취업경쟁력 강화에 크게 도움을 주고 있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2004년부터 시작해 18년째가 되는 ICT멘토링은 ICT분야 전문가(멘토)와 대학생(멘티), 지도교수가 한 팀을 이루어 실무기술이 반영된 프로젝트를 수행해 이론과 실무역량을 향상시킬 수 있는 과정으로, ICT분야의 전공자뿐만 아니라 비전공자까지도 멘토링을 통해 문제해결형 ICT인재로 길러내고 있다.

지금까지 ICT멘토링은 참여한 멘티의 최근 5년간 평균 취업률이 80%를 상회하는 양적인 성과 외에, 참여한 멘티들의 높은 만족도와 ICT멘토링 과정에 재참여 희망 의사를 보이는 등 질적인 성과를 보여오며, 대표적 ICT인재 저변확대 사업으로 자리매김했다.

IITP 관계자는 "앞으로 '포스트 코로나'를 준비하며, 취업시장도 다시 활기를 띨 것으로 예상한다"며 "앞으로도 ICT멘토링 과정이 전공과 상관없이 ICT분야의 역량을 쌓고자 하는 대학생이라면 누구나 함께 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