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크라우드웍스, 200억 규모 Pre-IPO 성료

공유
0

크라우드웍스, 200억 규모 Pre-IPO 성료

내년 하반기 코스닥 상장 목표

이미지 확대보기
크라우드웍스(대표 박민우)는 200억원 규모의 '상장 전 투자 유치(Pre-IPO)'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9일 밝혔다.

투자유치 금액은 회사의 차세대 데이터 라벨링 플랫폼 고도화 및 인공지능을 활용한 스마트 라벨링 기술개발과 크라우드잡스 등 신규 사업 추진에 활용할 계획이다.

크라우드웍스는 한국투자증권을 주관사로 선정해 상장 준비에 속도를 내고 있다. 내년 상반기 중으로 기술특례상장 신청을 위한 기술평가를 신청할 예정이다.

이번 투자는 총 7개사의 신규 투자와 크라우드웍스의 구주를 인수하는 방식으로 200억 규모로 진행됐다. 앞서 크라우드웍스는 17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와 10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한 바 있으며, 누적 투자금액은 약 320억원에 달한다.
2017년 설립된 크라우드웍스는 AI 기술 고도화에 필요한 데이터를 수집하고 가공하며 30만 명의 회원을 보유한 국내 최대 규모 AI 학습데이터 플랫폼 기업이다.

크라우드웍스에서 개발한 데이터 라벨링 작업 검수방법 및 프로그램은 교차검수를 통해 인력 기반 검수 과정 최소화와 동시에 학습 데이터의 신뢰도를 향상시켰다. 최근엔 디지털 긱 이노코미 플랫폼 '크라우드잡스'를 출시했다. 행동 데이터를 기반으로 플랫폼 노동력이 필요한 기업과 '긱 워커(Gig Worker)'를 매칭해주는 HR 플랫폼이다.

크라우드웍스 플랫폼에서 진행한 프로젝트 수행 이력을 기반으로 직무 전문성과 성실성, 숙련도 등 개개인의 행동 데이터를 비교·분석해 가장 적합한 인력을 자동 추천한다. 또한 크라우드웍스는 데이터 라벨러 역량 교육 서비스인 '크라우드웍스 아카데미'를 도입해 현재까지 5만명이 교육을 수료했다.

고용노동부와 연계해 데이터라벨러를 위한 체계적인 직무교육을 신설하고, 내일배움카드를 통해 관련 교육을 지원하며 인공지능 기술 고도화에 필요한 고품질 데이터 생산에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있다.

박민우 크라우드웍스 대표는 "크라우드웍스의 비전과 기술을 잘 이해하고 있는 선도적인 투자사 및 기관들과 함께하게 돼 기쁘다"며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기술 역량 향상에 박차를 가해 성공적인 기업공개를 이뤄내고, 글로벌 AI 선도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