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알리바바 다모 아카데미, AI 머신 러닝 기반 기상 예보 플랫폼 공개

공유
1

알리바바 다모 아카데미, AI 머신 러닝 기반 기상 예보 플랫폼 공개

중국 국립기상센터와 기상 예보 플랫폼 나우캐스팅 공동개발

이미지 확대보기
알리바바그룹의 글로벌 연구 이니셔티브인 알리바바 다모 아카데미(DAMO Academy)가 AI 머신러닝으로 구동되는 나우캐스팅(Nowcasting) 플랫폼을 2021 압사라 컨퍼런스에서 공개했다고 2일 밝혔다.

나우캐스팅 플랫폼은 농업, 물류, 운송, 재생 에너지 등 날씨에 민감한 산업의 비즈니스를 돕기 위해 중국국립기상센터와 다모 아카데미가 공동으로 개발한 기상 예보 플랫폼이다.

1킬로미터 간격의 격자(grid)를 고해상도 이미지로 구현해 매 10분마다 날씨를 업데이트한다. 이를 통해 강우량과 풍속뿐만 아니라 천둥, 우박 등 악천후를 더욱 정밀하게 예측한다.

이러한 예측 데이터를 통해 농작물 피해를 감소시키고, 최적 운송경로를 계획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산업을 지원한다. 나아가 태양광 발전소 등 날씨를 활용하는 전력 생산기관의 전력 거래 및 생산 계획에도 정확한 데이터를 제공해 기관 사업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나우캐스팅 플랫폼은 대표적인 AI 기반 머신 러닝 프로세스인 컨볼루션 신경망(CNN)과 생성적 대립 신경망(GAN) 원리를 적용해 기상을 예측한다.

컨볼루션 신경망을 통해 기상 레이더 반사율과 기상 위성 이미지를 다중 레이어화해 학습한 후, 이미지에서 두드러지는 기후적 특징을 도출해낸다.

이후, 생성적 대립 신경망의 반복적인 비교 학습을 통해 탁월한 선명도와 정확도를 갖춘 일기 예보 이미지를 생성한다. 이러한 머신 러닝 프로세스를 통해 기존 기상 예보 시스템인 GRAPES(Global & Regional Assimilation and Prediction System)보다 훨씬 정확한 기상 예보 데이터를 더 빠르게 전달할 수 있다.

롱진(Rong Jin) 알리바바 다모 아카데미 머신 인텔리전스 연구소장은 "알리바바의 첨단 알고리즘과 클라우드 기술을 활용해 나우캐스팅의 역량을 크게 향상 시켰다"며 "이를 통해 기업이 마주한 기상 예측 과제에 원활히 대응하고, 예측 불가한 날씨로 인해 발생하는 리스크를 줄이는데 도움이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지속적인 기술 혁신을 통해 여러 산업이 직면한 환경 문제 해결을 도와 '현대 디지털 농장'을 구축해나가고 있다.

IoT 시스템을 활용해 토양, 습도, 햇빛 등 주변 환경 데이터를 분석하고 급수와 비료 관리 시스템을 체계화하는 등 최신 클라우드 및 AI 기술을 농가에 도입해 지원하고 있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