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바로고, 편의점 '세븐일레븐'과 배달 대행 계약 체결

공유
0

바로고, 편의점 '세븐일레븐'과 배달 대행 계약 체결

증가하는 편의점 배달 수요에 맞춰 전국으로 확장 예정

바로고 라이더가 편의점 '세븐일레븐' 상품을 건네받고 있다. (사진=바로고)이미지 확대보기
바로고 라이더가 편의점 '세븐일레븐' 상품을 건네받고 있다. (사진=바로고)
바로고(대표 이태권)는 편의점 세븐일레븐과 배달 대행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바로고와 세븐일레븐은 증가하는 편의점 배달 수요에 맞춰 배달 가능 점포를 전국으로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현재 바로고 수행 점포는 경기, 인천, 충청, 경상, 전라 지역 등 250여 곳이다.

편의점 세븐일레븐 배달 서비스는 배달 주문 애플리케이션(앱) '요기요'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식사, 간식, 안주 상품부터 마스크, 충전기, 우산, 데이터 케이블 등 생활용품, 매달 다양한 상품으로 구성된 기획전 내 상품까지 배달 가능하다. 또한 배달 주문 고객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할인 행사를 매달 진행 중이다.

세븐일레븐 관계자는 "더 많은 세븐일레븐 고객들에게 가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바로고와 함께하게 됐다"며 "추후 배달 가능 점포를 확대해 지속가능한 미래가치를 창조하는 편의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바로고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에 편리함을 추구하는 소비패턴이 더해져 편의점 배달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라며 "배달 서비스 확대에 나선 세븐일레븐에 높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 세븐일레븐은 전국 3500여 개 점포에서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