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화웨이-구글, 차세대 넥서스폰 '넥서스 6P' 공개

공유
0

화웨이-구글, 차세대 넥서스폰 '넥서스 6P' 공개

화웨이와 구글이 공동 개발한 '넥서스 6P'
화웨이와 구글이 공동 개발한 '넥서스 6P'
[글로벌이코노믹 김수환 기자] 화웨이와 구글이 공동 개발한 차세대 스마트폰 ‘넥서스 6P’를 미국에서 30일 공개했다.

넥서스 6P는 구글의 최신 모바일 운영체제(OS)인 ‘안드로이드 6.0 마시멜로우’를 탑재했다.

넥서스폰 최초로 메탈 소재로 제작된 넥서스 6P는 메탈 유니바디에 주로 항공기에 사용되는 아노다이즈드 알루미늄을 적용하고 다이아몬드 커팅 공법으로 엣지를 둥글게 처리하고 돌출형 후면으로 카메라를 강조했다.

5.7인치 고화질 해상도(2560X1440)의 WQHD 스크린과 518ppi 아몰레드(AMOLED) 디스플레이, 전면 스테레오 스피커와 퀄컴의 최신 옥타코어 프로세서인 '스냅드래곤 810 v2.1’을 탑재했다.

3450mAh의 대용량 배터리와 위·아래 구분이 없어 방향에 관계없이 연결 가능한 USB 타입 C를 장착해 단 몇 분의 충전으로 최대 7시간의 배터리 수명을 제공하는 급속 충전을 지원한다.

4K 비디오 녹화 및 슬로모션 촬영이 가능하며 구글의 HDR+ 기술이 적용된 800만 화소의 전면 카메라로 강력한 셀피 기능을 지원한다.

넥서스 6P는 ‘넥서스 임프린트(Nexus Imprint)’를 통해 속도 및 보안 기능도 개선됐다.

기기를 쥐었을 때 자연스럽게 검지 손가락이 닿는 후면에 지문인식 센서가 위치하고 있어 보다 쉽게 잠금 해제가 가능하며, 터치 한번으로 간편하게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할 수 있다.

색상은 알루미늄(실버), 그래파이트(블랙), 프로스트(화이트) 총 세 가지이며 32GB, 64GB, 128GB 용량으로 출시된다. 가격은 미국 기준(32GB)으로 499달러(약 59만원)다.
김수환 기자 ks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