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안산시, 표준공시지가 공시 지난해보다 5.71% 하락

공유
0

안산시, 표준공시지가 공시 지난해보다 5.71% 하락

안산시청사. 자료사진=이관희 기자이미지 확대보기
안산시청사. 자료사진=이관희 기자
경기도 안산시는 올해 안산시의 표준공시지가가 지난해보다 5.71% 하락했다고 26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안산시 표준지 10881필지에 대한 공시지가를 소유자 의견청취 등의 절차를 거쳐 전날 결정 공시했다

결정 공시된 자료에 따르면, 안산시 표준지 공시지가는 지난해보다 5.71% 하락했으며, 구별로는 상록구 5.73%, 단원구 5.70% 등으로 나타났다.
주요 하락요인으로는 전국적인 부동산 거래가격 하락과 전국 공시지가 현실화율을 지난 2020년 수준으로 조정하는 국토교통부 방침에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표준지공시지가 열람은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 또는 해당 토지가 소재한 시∙군∙구 민원실에서 열람할 수 있으며,다음달 23일까지 서면, 팩스 또는 인터넷으로 국토교통부 장관에게 이의신청할 수 있다.

고재준 토지정보과장은 “이번 표준지 공시지가는 안산시 개별공시지가(9만8039필지) 산정과 토지보상의 기준이 되며, 이를 토대로 안산시 전체 개별공시지가를 산정해 오는 4월 결정 공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정확한 토지특성조사로 공정하고 객관성 있는 개별공시지가가 산정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관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099h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