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현대엔지니어링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 분양

공유
0

현대엔지니어링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 분양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 야경 투시도. 사진=현대엔지니어링이미지 확대보기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 야경 투시도. 사진=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옛 NH투자증권 사옥 부지)에 건립되는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을 분양하고 있다. 지하 6층~지상 57층 규모에 레지던스, 업무시설, 근린생활시설, 운동시설 등으로 구성된다. 레지던스는 전용면적 40~103㎡, 총 348실로 이뤄진다. 마스턴제51호여의도피에프브이㈜가 시행을 맡았다.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은 국내에 처음 선보이는 반얀트리 그룹의 상위 브랜드 ‘앙사나 레지던스’다. 또한 푸껫(태국), 페낭(말레이시아), 랑코(베트남)에 이어 전 세계에서도 네번 째다.

레지던스 소유주는 생추어리 클럽(Sanctuary Club) 멤버십 혜택이 제공된다. 생추어리 클럽 회원들은 전 세계의 생추어리 클럽에 가입되어 있는 반얀트리 그룹의 객실과 스파, 레스토랑, 갤러리 상품 할인, 골프 할인, 얼리 체크인, 레이트 체크 아웃 등의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국내 첫 번째 앙사나 브랜드라는 타이틀에 걸맞은 시설을 선보일 예정이다. 높이는 249.9m로 서울에서 여섯 번째로 높은 건축물로 설계돼 인근의 여의도 파크원(317m, 69층), IFC(284m, 56층)와 함께 여의도의 스카이 라인을 바꿔 놓을 것으로 예상된다. 여기에 독특한 아치형 입면 외관은 이 지역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고 건물의 위상을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된다.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의 큰 장점은 탁 트인 전망이다. 여의도 공원의 여유로움, 한강의 쾌적함, 도심의 화려함 등 각 호실에서는 서로 다른 매력의 조망을 누릴 수 있다. 객실은 펜트타입부터 테라스타입까지 총 13개 타입으로 구성되며 객실의 거실 천장고를 약 2.95m의 높이로 설계했다.

지하 2층 투숙객 전용 로비에는 리셉션과 드롭오프존의 발렛파킹 서비스, 무인택배함, 전용 피트니스 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또 투숙객을 위한 비서서비스, 조식 서비스 등 특화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지하 1층 공간에는 스파시설과 스크린골프(운동시설)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또 초고층 루프탑에는 여의도 공원에서 한강까지 파노라마로 볼 수 있는 약 22m 길이의 스카이 인피니티 풀을 마련해 서울 도심 고층에서 수영을 즐길 수 있다. 또한 3층에 위치한 공용 로비에는 아트리움(중앙홀) 설계를 통해 개방성과 규모감을 높였고, 한쪽 벽면에는 고급스러움을 더할 약 25m 높이의 미디어월을 설치해 웅장하면서도 다양한 미디어 아트가 전시될 예정이다.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이 위치한 여의도는 ‘한국의 맨해튼’이라 불리는 금융 중심지로 글로벌 IT및 금융기업이 밀집해 주변 외국계 기업, 기관투자자, 국내 대표 금융기업 등 탄탄한 수요가 기대된다.


박상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oonp7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