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방탄소년단 새 앨범, 1주일 만에 337만 장 판매

공유
0

방탄소년단 새 앨범, 1주일 만에 337만 장 판매

이미지 확대보기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이 1주일 만에 판매량 337만 장을 돌파했다.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지난 21일 발매된 '맵 오브 더 솔 : 7'은 일주일(2월 21~27일) 동안 337만8633장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는 방탄소년단이 발표한 앨범 사상 첫 주 최다 판매량이다.

지난해 4월 발매한 직전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의 첫 주 판매량 213만480장보다 124만 장 이상 많았다.

'맵 오브 더 솔 : 7'은 선주문 410만 장을 시작으로 발매 첫 날 265만 장 이상 판매, 기록 수립을 예고했다.

'맵 오브 더 솔 : 7'은 발매 직후 세계 91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1위와 일본 오리콘 일간 차트 1위를 차지했다.

타이틀곡 '온'은 국내 주요 음원 차트 1위 및 차트 줄세우기, 세계 83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송' 1위 등 전 세계 주요 음악 차트를 점령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