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국·EU, 중국산 철강·알루미늄에 기후 기반 관세 부과 검토

공유
0

미국·EU, 중국산 철강·알루미늄에 기후 기반 관세 부과 검토

캄보디아 순방에 나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미지 확대보기
캄보디아 순방에 나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미국과 유럽연합(EU)은 중국산 철강과 알루미늄 제품에 대해 기후 기반한 관세를 부과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야후 파이낸스가 5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신분을 밝히지 않는 인사는 “중국산 철강과 알루미늄 제품에 대한 기후 기반 관세 부과는 조 바이든 정부 내부에서 제기된 것이고 아직 정식적으로 제안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소식통은 “이르면 내년 말에야 EU와 관세 부과에 대한 구체적인 사항까지 협의를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새로운 규제의 틀은 지난해 미국-유럽의 관련 협의를 기반으로 한 것이며 세계 최대 탄소 배출국인 중국과 주요 오염국을 겨냥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중국산 철강과 알루미늄에 대해 관세를 부과하는 것은 탄소중립 목표를 달성하고 글로벌 생산 과잉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계획의 일환으로 분석됐다.

그러나 중국산 철강과 알루미늄에 대해 관세를 부과하면 기후변화를 대응하기 위해 협력하기로 결정한 중국과 미국 간의 갈등을 심화시킬 가능성이 높다.


양지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vxqha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