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트위터, EU 본사 소재 브뤼셀 거점 폐쇄

공유
0

트위터, EU 본사 소재 브뤼셀 거점 폐쇄

유럽 디지털정책 담당 2명도 퇴사

일론 머스크 트위터 CEO와 트위터 로고 합성사진. 사진=로이터이미지 확대보기
일론 머스크 트위터 CEO와 트위터 로고 합성사진. 사진=로이터
트위터는 벨기에 수도 브뤼셀에 있는 자사거점을 폐쇄했다고 파이낸셜타임스(FT)가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FT는 또 유럽에서 디지털정책을 담당해온 두명이 트위터에서 퇴사했다고 전했다.
트위터의 브뤼셀 거점은 소규모이지만 유럽의 정책입안자와의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 중요하며 트위터가 유럽연합(EU) 규정 준수 여부에 대해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했다.

브뤼셀은 트위터본사기 있으며 유럽의 다양한 정책이 결정되는 곳이다. EU는 미국 알파벳산하 구글에 제재금을 부과하는 등 대형기술주에 대한 단속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 2018년에는 일반데이터보호규칙(GDRB)를 실시하고 데이터의 유럽 역회로의 이전을 엄격하게 제한하고 있다.

트위터는 10월에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매수한 이후 비용절감을 위해 대류모 인력감축에 나섰다. 미국 언론에 따르면 트위터 구조조정 이전에 약 7400명이었던 사내 시스템에 접근할 수 있는 직원수는 2700여명으로 줄었다.


박경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jcho101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