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K에코플랜트 파트너 블룸에너지, 대용량 전해액 라인 출시…수소생산 효율 증대

공유
1

SK에코플랜트 파트너 블룸에너지, 대용량 전해액 라인 출시…수소생산 효율 증대

블룸전해질기 기존보다 45% 효율적 생산가능·블룸 전해액주입기 다른것보다 전기 15% 적게소비

SK에코플랜트의 연료전지파트너 블룸에너지가 효율높은 새로운 상업용 전해액 라인을 출시했다. 사진=블룸에너지이미지 확대보기
SK에코플랜트의 연료전지파트너 블룸에너지가 효율높은 새로운 상업용 전해액 라인을 출시했다. 사진=블룸에너지
SK에코플랜트의 연료전지 사업 파트너인 미국 연료전지 제작사 블룸에너지(Bloom Energy Corporation)가 생산능력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블룸에너지는 1일(현지시간) 회사의 뉴어크(Newark)시설에서 새로운 대용량 상업용 전해액 라인을 출시하며 회사의 전해액 생산 능력을 2기가와트로 늘렸다.

2일(현지시간) 블룸에너지는 새로운 대용량 상업용 전해액 라인의 출시를 공식화 했다. 수상 경력에 빛나는 이 기술은 현재까지 청정수소를 생산할 수 있는 가장 에너지 효율이 높은 디자인으로 평가받았다.

블룸전해질기는 외부열과 결합했을 때 수소를 전해질막(PEM)이나 알칼리전해질기보다 최대 45% 더 효율적으로 생산해 경제성이 높다. 또한 블룸의 전해액주입기는 고온에서 작동해 전기가 유일한 입력원일 때 다른 전해액주입기보다 전기를 15% 적게 소비한다. 이를 통해 블룸 전해조는 광범위한 상업용 수소 응용 분야에 배치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셰어린무어(Sharelynn Moore) 블룸에너지 수석부사장은 "블룸에너지의 전해장치와 같은 기술의 국내 생산을 통해 미국의 에너지 자립은 물론 비료, 철강, 시멘트, 항공 등 완화가 어려운 산업을 탈탄소화하는데 중요한 지속 가능한 청정 수소 시장을 향해 도약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전해조의 생산은 올해 초 미국의 청정에너지 전환을 현실화할 기술과 금융 메커니즘을 지원하는 인플레이션감소법(IRA)의 통과에 따라 미국 청정에너지 제조업의 모멘텀이 커지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덧붙였다.

이 기술을 현재 한국에서 사용되고 있으며 엑셀(Xcel) 에너지와 아이다호 국립 연구소는 협력하여 산업과 농업 부문의 탈탄소화를 위해 LSB 인더스트리(LSB Industries, Inc.)와 함께 시연될 예정이다.

한편, 블룸에너지는 동부 해안에서의 작업 외에도 올해 7월에 캘리포니아 프리몬트에 16만4000평방피트(약 15236㎡)의 새로운 최첨단 멀티 기가와트 시설을 개소했다. 이 시설에는 2억달러(약 2842억원)가 투자되었으며 연말까지 400개 이상의 일자리를 추가로 창출하여 블룸에너지의 캘리포니아 직원수가 거의 2000명에 육박한다.


장용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ngy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