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군, F-35의 조종사 좌석 사출 장치 등 결함으로 고심

공유
0

미군, F-35의 조종사 좌석 사출 장치 등 결함으로 고심

F-35 비행 훈련 모습. 사진=로이터
F-35 비행 훈련 모습. 사진=로이터
F-35 제트기는 조종사 사출 장치와 네 가지 '카테고리 1' 결함에 시달리고 있다.

미국의 5세대 F-35 스텔스 전투기는 최근 가장 인기 있고 유비쿼터스 한 항공기 중 하나가 되었으며, 전 세계 여러 국가들은 흔쾌히 대당 8900만 달러의 항공기를 구입했다.

그러나 이 유망한 스텔스 전투기는 최근 미 공군(USAF)에 의해 지상 검사 대기중에 있다. 미 공군(USAF) 뿐만 아니라 이스라엘도 F-35 전투기를 검사하기로 결정했다.

7월 29일 미국 언론은 미 공군이 F-35 합동 타격 전투기의 대부분을 지상에 설치했다고 보도했다. 이 결정은 마틴 베이커 배출 시트에서 조종사가 항공기에서 안전하게 배출되는 것을 막을 수 있는 결함을 발견한 후 취해졌다.

F-35는 공군전투사령부(ACC) 대변인의 성명에 따르면 조종사 사출 좌석의 "검사 과정을 신속히 처리"하기 위해 지상 설치를 시작했다.

이전에 미 해군은 마틴 베이커(Martin-Baker) 배출 시트에 사용되는 카트리지 작동 장치(CAD)의 특정 생산 로트가 제조업체에 의해 결함이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고 밝혔다. CAD는 조종사가 배출 핸들을 당길 때 낙하산 배치에 관여한다.

7월 29일 언론 보도에 따르면 해군도 비행 함대를 지상에 배치했다지만 미 해군과 해병대는 나중에 F-35 전투기가 접지되지 않아 작동하지 않았다고 분명히했다. 그들의 함대는 대부분 모든 검사를 완료했다.

해군 공군 대변인 재커리 해렐(Zachary Harrell) 사령관은 성명서를 발표했다

"미 해군과 해병대 F-35C 조명 II 작전은 카트리지 활성화 장치의 잠재적 결함에 의해 영향을 받지 않는다. F-35C는 접지되지 않았다"며 "F-35C의 소수의 카트리지 작동 장치(CAD)가 잠재적으로 영향을 받는 것으로 판단되었다. 카트리지 작동 장치(CAD)는 즉시 교체되었으며 해당 항공기는 작동 상태로 되돌려졌다."

두 서비스는 F-35 함대를 비밀리에 평가하여 배출 시트의 결함이 있는 장치로 인한 안전 문제의 영향을 받는지 확인했다. 해군에 따르면, 그들의 시험은 공군이 함대를 착륙시키기로 결정하기 며칠 전인 7월 26일까지 완료되었다.

7월 28일 미 공군 교육훈련사령부는 동일한 이젝터 좌석 퇴출 문제로 인해 약 300대의 훈련기 점검을 시작했다.

이 문제는 F-35, F/A-18E/F 슈퍼 호넷, E/A-18G 그랜들러, T-45 고스호크, F-5 타이거 II, T-38 탈론, 76대의 T-6 텍사스 II 훈련기를 포함한 트레이너를 포함한 군대의 가장 진보된 전투기 중 일부에 영향을 미쳤다. 영국과 독일의 유로파이터 태풍도 비슷한 문제에 직면해 있다.

이 개발은 미 국방부가 록히드 마틴과 합의하여 미 공군, 해군 및 해병대뿐만 아니라 다양한 해외 동맹국 및 파트너를 위한 무려 375대의 F-35 전투기를 구입하기로 합의한 후에 이루어졌다.

F-35는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판매를 더욱 촉진하면서 '슈퍼 능력'으로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

그리스와 체코는 지난달에 이 전투기를 구입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한국은 계획된 F-35 항공기를 60대로 50% 늘리고 있다고 발표했다.

또한 미 국방부는 7월 28일 미 국무부가 F-35 전투기, 탄약 및 지원 장비를 독일에 약 8억4000만 달러에 판매할 수 있도록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요컨대, F-35는 러시아와 중국이 제기하는 위협에 맞서 싸우기 위해 유럽에서부터 아시아에 이르기까지 모든 곳에 있다. 이미 830대의 전투기가 인도되고 수천 대가 더 진행 중이기 때문에 미국만 해도 2456대를 구매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미 국방부는 2070년까지 국가의 공군력을 강화할 미래 지향적인 전투기와 함께 계속 사용할 계획이다.

미국 전투기의 결함

공군은 7월 19일 "90일 내에 배출 좌석의 모든 카트리지를 검사"하기 위해 "시간 준수 기술 지침"이라고 부르는 것을 발표하여 공군 전투 사령부(ACC) F-35의 CAD 문제를 발견하게 되었다.

공군 전투 사령부(ACC) 부대는 과도한 주의아래 검사 절차를 서두르기 위해 지상검사를 수행해야 한다. 그런 다음 검사 중에 얻은 정보를 기반으로 작업을 재개할지 여부를 결정한다.

알렉시 월리 미 공군 사령부 대변인은 7월 29일 전투기의 접지 불량을 확인했다. 현재 검사 중일 것으로 추정되는 이 항공기는 주말 내내 지상에 대기할 것으로 예상된다.

월리(Worley)에 따르면, 스탠드 다운(지상 대기) 단계는 7월 19일에 필요한 경우 배출 좌석과 조종사를 항공기에서 안전하게 쏘는 데 사용되는 모든 카트리지 강조 장치 또는 CAD를 검사하기 위해 시작된 프로세스의 단계였다. 공군은 총 349대의 F-35를 보유하고 있다.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영향을 받았는지는 분명하지 않다.

잘못된 배출 좌석의 문제를 이해하기 위해 유로아시안 타임즈(EurAsian Times)는 인도 공군 비행 중대 지도자 비잔데르 타커(Vijainder K. Thakur)의 베테랑 전투기 조종사에게 연락했다.

타커(Thakur)는 "조종사가 배출 핸들을 당길 때, 하나 이상의 카트리지가 발사되어 조종사가 있는 좌석이 조종석에서 안전하게 빠져 나올 수 있도록 기계적으로 보장하는 데 사용하는 가스를 발생시킨다. 예를 들어, 조종사의 하네스는 자세가 배출에 안전한지 확인하기 위해 조여진다. 캐노피는 경로를 비우고 좌석이 로켓을 위쪽으로 밀어 올릴 수 있도록 분사된다. 카트리지 활성화 장치가 고장 나면 파일럿이 부상을 입어 치명적일 수 있다"고 말했다.

문제는 이미 조사 중인 F-35 엔진의 추가 기능이다.

F-35는 당초 예상보다 훨씬 더 큰 화물, 센서 융합 및 전자전(EW) 기능을 갖추고 있어 F135 엔진의 추가 냉각 및 발전이 필요하므로 더욱 강력한 엔진을 보증한다.

F-35 라이트닝 II 전투기에 동력을 공급하는 데 사용되는 프랫 앤 휘트니 F135 엔진은 테네시 툴라호마에 있는 아놀드 공군 기지에서 테스트를 거친다. 미국 공군(USAF)과 미 국방부는 F-35 라이트닝 II 스텔스 제트기를 위한 완전히 새로운 엔진을 개발할지 아니면 F135 엔진을 크게 업그레이드할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제트기의 미래는 F135 엔진을 각각 수정하고 개선하는 적응형 엔진 전환 프로젝트 (AETP) 또는 향상된 엔진 프로그램(EEP)에 대한 미공군(USAF)의 결정에 달려 있다.

프랫 앤 휘트니(Pratt & Whitney)의 F135 엔진은 예상보다 많은 유지 보수가 필요하다. F135의 팬 블레이드 코팅은 또한 열 관련 문제로 인해 균열을 일으킨다. 2025년까지 이 문제는 해결되지 않은 채 방치되거나 적응형 엔진 전환 프로젝트(AETP) 또는 향상된 엔진 프로그램(EEP)에 대한 신속한 결정이 내려지지 않을 경우 공군 F-35의 최대 20%를 지상 대기토록 강제할 수 있다.

F-35는 항공기의 역할을 흐리게 한 몇 가지 다른 문제로 어려움을 겪었다. F-35 공동 프로그램 사무소는 13가지 결함을 처음 나열했으며, 나중에 이를 마지막 네 가지 "카테고리 1" 결함으로 압축했다.

이러한 결함에는 심한 부비동 통증을 유발한 조종석 압력 조절 시스템, 수평 녹색 선을 보여주는 헬멧 장착 디스플레이의 야간 투시경 카메라, 더 넓은 영역을 스캔할 수 없는 노스구루먼( North Grumman) AN/APG-81 동적 조사형 전기(Active Electronically Scanned Array, AESA) 레이더, 기체에 "진동 스트레스"를 일으킨 일부 변형의 "부정확한" 25mm 총이 포함된다.

즉, F-35는 여러 차례 비참한 충돌을 목격했다. 그런 배경에서 잘못된 배출 좌석을 갖는 것은 전투기 조종사에게 사형 선고가 될 수 있다.
지상에 대기중인 F-35 모습. 사진=로이터
지상에 대기중인 F-35 모습. 사진=로이터


F-35 판매 방해할까?


포브스에 따르면, F-35는 개선 없이도 미국 함대의 다른 전투기보다 성능이 뛰어나다. 그것은 더 넓은 범위의 작업을 수행하고, 유지하기가 더 간단하며 훈련에서 적 항공기를 20대 1로 능가한다. 그것은 일부 표준에 의해 합동 함대의 가장 신뢰할 수있는 전술 항공기다.

지난달은 이 다섯 번째 세대의 스텔스 전투기에게 다소 파란만장한 달이었다. 에스토니아 출신의 미국 F-35는 발트해 연안 지역에서 방공 지원을 제공했다. 그들은 크레타 섬의 소우다 만에서 이륙하여 그리스 공군과 훈련하기 위해 지중해 상공을 비행했다. 그들은 한국 공군 F-35와 함께 동북아시아에서 훈련 기동했다.

태평양의 다른 지역에서는 해상 기반 F-35가 하와이에서 환태평양 운동에 참여했다. 호주는 F-35 엔진을 유지하기 위해 인도 태평양에 최초의 풀 서비스 창고를 설립했다고 발표했다.

이 창고는 캔버라가 구매할 계획인 100대의 F-35와 이 지역에서 운영되는 일본, 한국 및 미국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사출 좌석 문제가 F-35의 전반적인 전망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 묻는 질문에 전 비행 중대 지도자 타커(Vijainder K. Thakur)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그러한 항공기 착륙은 일상적이지는 않지만 놀랍지 않다."

항공기는 필요한 점검/서비스가 완료되는 즉시 비행 허가를 받게 된다. 프로그램에 장기적인 영향은 없을 것이다. 배출 시트가 작동하도록 설계된 대로 작동하도록 보장하기 위해 특별한 조치가 필요하다는 점을 고려할 때, 이 사건은 전투기 배출 시트 운영자에게 그러한 조치가 유지되고 있음을 안심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전투기인 5세대 스텔스 F-35 제트기는 판매량이 상당히 증가했다.

지금까지 록히드 마틴 F-35 프로그램은 전투기의 탁월한 능력과 미국이 전 세계적으로 보유하고있는 정치적 영향력을 감안해 다른 제트기와의 경쟁 경매에는 따로 입찰하지 않았다.

록히드(Lockheed)는 전체 매출의 27%를 F-35 전투기 판매에 기대고 있으며, 이는 앞으로도 매출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상욱 글로벌이코노믹 국방전문기자 rh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