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美 FCC, 스타링크 인터넷 서비스 차량 제공 승인

공유
0

美 FCC, 스타링크 인터넷 서비스 차량 제공 승인

일론 머스크 스페이스X CEO. 사진=로이터이미지 확대보기
일론 머스크 스페이스X CEO. 사진=로이터
미국 연방통신위원회(FCC)가 스페이스X가 움직이는 차량에 스타링크 위성 인터넷 서비스 제공하는 것을 승인했다고 외신이 30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스페이스X는 지난해 3월 모바일 스타링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해 달라고 FCC에 규제 승인을 요청했다. 지금까지 스타링크 서비스는 고정된 위치에서만 제공이 가능했다. 그러나 이번 승인으로 이제 스타링크는 이동 중에 광대역 전송 위성과 연결할 수 있는 새로운 종류의 인터넷 서비스의 제공의 길이 생겼다.

이번 FCC의 결정은 스페이스X에 큰 승리이며 잠재적으로 더 넓은 범위의 고객에게 접근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중요한 발판이 될 것이다.
스페이스X는 이제 소비자, 기업 고객들에 모바일 스타링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모바일 스타링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범위에는 배, 자동차, 항공기 등의 다양한 운송수단이 포함된다. 스타링크는 승인이 나기 전부터 항공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 다양한 항공사와 협상을 진행 중이었으며 일부 항공사와는 조기 계약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FCC는 스페이스X의 모바일 스타링크 서비스를 승인할 때 모바일 스타링크 서비스에 대한 FCC의 감시와 참견을 앞으로 모두 수용해야 된다는 조건을 부과했다. 스페이스X가 앞으로 모바일 스타링크 서비스를 업데이트하거나 추가 투자를 할 때 FCC의 감시를 받아야 한다는 뜻이다.

이번 승인은 성공적으로 해결됐지만 스페이스X는 아직 FCC와 관련이 있는 또다른 주요한 판결이 남아있다. 디시 네트워크는 12GHz 대역폭을 통해 5G를 서비스하길 원해 FCC에 해당 사항에 대한 승인을 요청했다. 그러나 12GHz 대역폭을 통한 5G 서비스 제공이 허가되면 스페이스X가 제공하는 인터넷 서비스는 지금보다 느려지거나 끊길 위험이 있다.

스페이스X는 FCC에 해당 사항이 허가되면 스페이스X의 서비스에 중대한 오류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며 디시 네트워크가 12GHz 대역폭을 통해 5G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막아달라는 청원을 한 상태다. FCC는 아직 명확한 답변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다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2426w@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