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국 제조업 기대 이하"... PMI 지수 하락

공유
0

"미국 제조업 기대 이하"... PMI 지수 하락

▲미국의제조업구매관리자지수(PMI)가1월중53.5로2014년12월의55.1에못미쳤다.제조업경기가아직은크게살아나지못하고있는것.미국애플본사전경./사진=뉴시스
▲미국의제조업구매관리자지수(PMI)가1월중53.5로2014년12월의55.1에못미쳤다.제조업경기가아직은크게살아나지못하고있는것.미국애플본사전경./사진=뉴시스
[글로벌이코노믹 김재희 기자] 미국의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가 다시 하락세로 돌아섰다.

3일 전미공급관리자협회(ISM)에 따르면 미국의 1월중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는 53.5였다. 이는 2014년 12월의 55.1보다 낮은 것이다. 시장의 1월 전망치인 54.5도 밑돌았다.

1월의 제조업경기가 예상밖으로 부진했다.


PMI는 50을 기준으로 경기확장과 위축을 구분한다. 즉 50을 넘으면 경기확장을, 50에 못 미치면 경기위축을 각각 의미한다. 1월의 지수는 53.5로 27개월 연속으로 50을 넘어섰으나 기대에는 미달한 것이다.

구매관리자지수의 부속 지수도 대부분 하락했다. 고용지수는 56.0에서 54.1로 낮아졌다. 전망치인 56.0에 못 미쳤다.

신규주문 지수는 57.8에서 52.9로 하락했다. 가격지수는 전월의 38.5에서 35.0으로 위축됐다.

재고지수 또한 51.5에서 6.0포인트 줄어든 45.5였다.

/글로벌이코노믹 김재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