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도박에 빠진 2030세대…4명 중 3명 중독

공유
0

도박에 빠진 2030세대…4명 중 3명 중독


사진=Getty이미지 확대보기
사진=Getty


도박중독 환자 4명 중 3명이 2030세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신정훈 의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도박중독 환자는 1333명이다.

이 가운데 30대가 505명(37.9%), 20대가 497명(37.1%)으로, 2030세대의 비중이 75%에 달했다.

2030세대 도박중독 환자는 2017년 776명에서 지난해 1517명으로 증가하는 추세다.

특히 20대 도박중독 환자의 비중은 2017년 31.2%에서 올해 상반기 37.1%로 상승했다.

신 의원은 "부동산 가격 폭등, 수입 격차 등에 따른 자산 불평등이 심해지면서 사이버 도박을 하거나 가상자산에 투자하는 젊은 층이 증가하고 있다"며 "유관기관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사행산업을 강력히 규제하고, 불평등한 사회 구조를 개선해야 한다"고 말했다.


송수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sy121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