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송바우나 안산시의회의장, 소통 강연으로 '공감 지도' 넓혀

공유
0

송바우나 안산시의회의장, 소통 강연으로 '공감 지도' 넓혀

송바우나 의장이 안산열린논단의 발제자로 나서서 강연하고 있다. 사진=안산시의회이미지 확대보기
송바우나 의장이 안산열린논단의 발제자로 나서서 강연하고 있다. 사진=안산시의회
"시민의 삶에 보탬이 되는 의정활동을 펼치겠다."

경기도 안산시의회 송바우나 의장이 최근 한 시민단체가 주관한 강연에서 지방정치를 주제로 소통의 시간을 갖고 시민들과의 공감의 폭을 넓혔다.

송 의장은 지난 17일 상록구 사동 한겨레평화통일포럼 교육장에서 열린 ‘2022 안산열린논단’의 발제를 맡아 강의를 진행했다.

이날 강의는 안산더좋은사회연구소와 안산YMCA 등의 공동 주관으로 열렸으며, 시민사회계 인사들과 시민들이 참석해 강의를 청취했다.
송 의장은 그간의 삶의 행적과 지방의회의 역할, 그리고 정치와 시민의 삶이 맺는 관계 등을 중심으로 자신의 생각을 진솔하게 풀어냈다. 그는 자칫 무거워지기 쉬운 주제를 가벼운 웃음과 함께 전달함으로써 참석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특히 지방의회 역할과 기능을 △의결권과 △행정사무 감사 및 조사권, △청원수리권 등 세 개 사항으로 나눠 설명하고, 안산시의회의 현황에 대해서도 지역구와 정당, 위원회, 선수(選數)를 기준으로 상세히 밝혔다.

아울러 평소 가지고 있는 정치에 대한 신념도 소개했다. 송 의장은 정치에 대한 혐오가 만연돼 오히려 그 발전을 저해하는 측면이 있다면서 OECD 국가 중에서도 인구 대비 정치인 수가 적은 만큼, 정치인 수는 늘리되 권한은 제한할 필요가 있다는 점을 언급했다.

그는 강연 뒤에 이어진 질의응답 시간에서도 참석자들과 민의 수렴, 공단 일자리 문제, 인사청문회 도입, 사회적 약자 지원 등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교환했다.

송 의장은 “의장 취임 후 시민들을 대상으로 강연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하면서 지역 각계와의 접점을 확대해 갈 것이고 시민의 삶에 보탬이 되는 의정활동으로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다짐했다.


이관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099h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