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민주, 새로운 당 강령서 문 경제정책 '소득주도성장' 빼기로

공유
0

민주, 새로운 당 강령서 문 경제정책 '소득주도성장' 빼기로

안규백 더불어민주당 전국대의원대회 준비위원장이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전준위 강령분과 제1차 토론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이미지 확대보기
안규백 더불어민주당 전국대의원대회 준비위원장이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전준위 강령분과 제1차 토론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더불어민주당이 현행 당 강령에 있는 '소득주도성장' 표현을 빼기로 한 것으로 확인됐다. 소득주도성장은 문재인 정부의 핵심 경제정책 중 하나로, 이번 강령 개정 작업은 문재인 정부의 경제정책 기조의 색을 빼기 위한 조치로 풀이된다.

10일 민주당에 따르면 당 전당대회준비위원회(전준위) 강령 분과는 이날 회의에서 새로 내놓을 강령 개정안을 놓고 '소득주도성장' 표현을 빼자는 데 의견을 모았다.

당초 민주당 강령 경제 분야 중 '사람 중심의 일자리 경제 실현' 부분에는 "가계부채 문제를 해결하고, 실직과 은퇴 등에 대비한 사회적 안전망을 강화하여 안 정적인 소득주도성장의 환경을 마련한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해당 문구 내 '소득주도성장'을 '포용성장' 표현으로 바꾸자는 주장이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같은 분야 토지의 공공성과 국민 주거권 보장 부분에 포함된 '1가구 1주택' 표현을 빼자는 데 공감대가 형성된 것으로 알려졌다.

당초 기존 강령에는 "실수요자 중심의 '1가구 1주택' 원칙으로 내집 마련 기회를 보장하고, 모든 국민이 소득이나 재산과 관계없이 안정적인 주거생활을 누릴 수 있는 주거 정책을 추진한다"고 나와 있다.

이 외에도 '촛불시민혁명' 표현이 담긴 문구를 강령 전문에는 그대로 두되, 정치 분야에서 언급됐던 내용을 빼는 식으로 축약하기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전해졌다.

전준위는 소속 의원들 전체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통해 이 같은 내용의 강령 개정안에 대한 입장을 확인하는 절차를 거쳤으며, 다수의 동의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도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ohee194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