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오후 6시기준 8670명 확진

공유
0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오후 6시기준 8670명 확진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한 시민이 검사를 받기 위해 QR코드를 촬영하고 있다. 사진=뉴시스이미지 확대보기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한 시민이 검사를 받기 위해 QR코드를 촬영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코로나 확진자가 늘어났다.

1일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최소 8670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된 것으로 나타났다.

방역 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적으로 8670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동시간대 기준으로 전날 8046명보다 624명, 1주일 전인 지난 24일 5372명보다 3298명 증가한 수치다.

지역별로는 경기 2352명, 서울 2196명, 인천 394명 등 수도권에서 4942명(57%)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비수도권에서는 3728명(43%)이 나왔다. 대구 311명, 경북 494명, 부산 298명, 울산 311명, 경남 445명, 대전 197명, 세종 3명, 충남 385명, 충북 119명, 광주 164명, 전남 243명, 전북 274명, 강원 313명, 제주 171명 등이다.

집계가 마감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아있는 만큼 2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많아질 전망이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