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하남시, 지역문화재 새로운 가치 발견 행사 진행

공유
0

하남시, 지역문화재 새로운 가치 발견 행사 진행

이미지 확대보기
"야생동물 먹이 구입에 기부하겠다."

경기도 하남시는 미사동 미사리유적과 나무고아원 일대에서 오는 21일부터 10월까지 '2022년 생생문화재 사업-최고(古)의 하남, 미사리' 행사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생생문화재 사업은 닫히고 잠자고 있는 지역 문화재에서 새로운 가치와 의미를 발견하고 문화콘텐츠로 창조하기 위해 올해 '최고(古)의 하남, 미사리'로 문화재청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하남지역 고유의 문화유산을 시민과 관광객들이 유적지와 자연환경에서 즐겁게 향유하고, 지속가능한 관광자원이 될 수 있도록 스토리텔링한 콘텐츠로 기획해 운영할 계획이다.

프로그램은 ▲가족대상으로 하남 미사리유적에서 나무고아원까지 7가지 미션을 수행하는 문화재 미션투어 ▲다문화가족·장애인가족을 초청해 진행하는 천연기념물와 함께 하는 미사리 힐링여행 ▲시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미사리유적 답사 및 천연기념물 체험 프로그램, 미사리 역사여행 등이다.

유료 프로그램의 경우 1인당 만원이며 참여자 모두에게 기념품을 지급하고, 수익금 전액은 야생동물 구조활동 및 먹이 구입에 기부할 예정이다.


문재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jh690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