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尹대통령, 오는 16일 국회 본회의서 추경안 시정연설

공유
0

尹대통령, 오는 16일 국회 본회의서 추경안 시정연설

윤석열 대통령. 사진=연합뉴스이미지 확대보기
윤석열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다음주 국회를 찾아 시정연설에 나선다.

연합뉴스는 13일 대통령실을 인용해 윤 대통령이 오는 16일 국회 본회의장에서 추가경정예산안과 관련한 시정연설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윤 대통령으로선 지난 10일 취임식에 이어 엿새 만에 다시 여의도를 찾는 셈이다.
윤 대통령은 ‘1호 국정 현안’으로 임시국무회의 의결을 거쳐 국회에 제출한 ‘코로나 손실보상 추경안’의 조속한 처리를 당부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윤석열 정부는 전날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첫 임시국무회의를 열고 중앙정부 지출 기준으로 36조4000억원, 지방이전 재원까지 총 59조4000억원 규모의 추경안을 의결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조치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에 600만∼1000만원의 손실보전금을 추가로 지급하는 내용이 핵심이다.

한편, 시정연설이 끝난 직후 윤 대통령과 여야 3당 대표의 만찬 회동도 추진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채명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ricm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