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차준택 부평구청장 예비후보, 22개 동 구민 만남 완료

공유
0

차준택 부평구청장 예비후보, 22개 동 구민 만남 완료

“동네 직접 와줘서 고맙다” … 초콜릿·비타민 한 알, 노란 봄꽃으로 환영한 구민들

차준택 부평구청장(맨 앞줄 중앙) 예비후보는 산곡동을 방문해 주민들의 환대를 받으며 응원에 힘입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차준택 부평구청 예비후보 사무실 제공)이미지 확대보기
차준택 부평구청장(맨 앞줄 중앙) 예비후보는 산곡동을 방문해 주민들의 환대를 받으며 응원에 힘입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차준택 부평구청 예비후보 사무실 제공)

더불어민주당 차준택 부평구청장 예비후보는 지난 21~22일 출마선언 직후 진행된 22개 동 주민 만남을 마무리했다.

인천지역 현역 기초자치단체장 10명 중 최초출마를 선언한 차 예비후보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대형 출정식이 아닌 구민 만남을 택했다.

차 예비후보는 지역 곳곳에서 환영 받았다.

구민들은 힘내라는 뜻으로 초콜릿과 비타민 한 알로 격려하거나, 노란 봄꽃을 건네며 반겼다. 부평2동의 한 어르신은 “몸 이끌고 출정식 가기도 참 힘든데 직접 동네로 찾아와줘서 고맙다”고, 다른 어르신은 “코로나19가 조금씩 가고 예전처럼 모여 경로당에서 두런두런 이야기를 할 수 있어 좋다”고 말했다.

지역 발전에 대한 논의도 이어졌다. 산곡동 주민들은 1113공병단 부지 쇼핑몰 유치를 제안했다. 차 예비후보는 구민 의견에 따라 대형 복합시설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차 예비후보는 주민 의견을 최대한 수렴하고, 지역상권과 겹치지 않는 선에서 다양한 제안을 받아들여 종합적으로 검토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차 예비후보는 일신동과 부개동 일대에서 지역 발전의 단초가 될 수 있는 부평연안부두트램이 지역과 연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군부대 및 항공대 관련 현안도 관련 용역이 진행 중이며, 구민이 원하시는 방향으로 이끌어 가겠다고 설명했다. 전통시장 등록 후 발전이 기대되고 있는 일신시장과 원도심 일대에는 원도심 활성화 용역을 추진 중이며, 정부 공모 사업에 선정되도록 노력 중이라고도 밝혔다.

차 예비후보는 “정말 큰 환영을 받아 그저 감사할 뿐이다. 이번 만남으로 더 큰 부평을 원하시는 구민의 열망을 확인했다”라며 “직접 만나고, 말씀을 듣고, 제 생각을 말씀드리며 구민이 원하시는 구청장을 향해 한발씩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유영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e6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