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천시, 무형문화재 거북놀이 보존회 상설 공연 첫 개최

공유
0

이천시, 무형문화재 거북놀이 보존회 상설 공연 첫 개최

이천거북놀이보존회 상설공연이미지 확대보기
이천거북놀이보존회 상설공연
"이천 거북놀이 보러 오세요."

경기도 이천시는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50호인 이천거북놀이 보존회 상설 공연을 벚꽃이 만개한 설봉공원 내 이천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에서 처음 개최해 큰 관심을 이끌었다.

처음 개최하는 상설 공연이었지만, 많은 관람객들이 참여하여 성황리에 공연을 마쳐 주목을 받았다.

이천 거북놀이는 설봉공원 내 이천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에서 상설공연을 매월 2, 4째주 일요일 오후 3시에 진행하고, 체험행사는 월 4째주 일요일 오후 2시에 개최할 예정이다.

이천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은 지난 2018년 문화재청 지원사업에 선정되며 문화재청과 경기도, 이천시가 힘을 합쳐 추진한 사업이다.

이천시민의 공원인 설봉공원 360-1 일원에 지하 1층, 지상3층 연면적 규모로 1,346.25㎡규모로 총사업비 66.5억(국비 50%, 시비 50%)을 들여 지난해 12월에 건립됐다.

2층에는 무형문화재 전시실과 전수교육실 그리고 실내공연장, 3층에는 무형문화재 기능보유자 사무실과 예능종목 연습실이 조성되어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26호 벼루장, 제41호 사기장, 제49호 목조각장, 제50호 이천거북놀이 등 모두 4종목이 입주했다.

시 관계자는 “공예 및 민속예술 부분 유네스코 창의도시인 이천의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에서 펼쳐지는 첫 번째 공연을 성황리에 마쳐 큰 힘이 되었다."며, "앞으로도 우리 전통의 멋과 흥을 경험할 수 있는 장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재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jh690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