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수원시의회 개원 70주년 '수원시의원으로 살다' 발간

공유
0

수원시의회 개원 70주년 '수원시의원으로 살다' 발간

이미지 확대보기
"수원시의회 활동 한눈에 보세요."

경기도 수원시정연구원 수원학연구센터는 올해 수원시의회가 개원한 지 70주년을 맞이해, 수원시의회와 시의원들의 발자취를 기록한 '수원시의원으로 살다'를 12일 발간했다.

이 책은 총 4부로 구성되었는데, 제1부 ‘사진으로 보는 수원시의회’에서는 각종 문서와 사진을 통해 1952년부터 2021년까지 수원시의회의 다양한 활동을 보여 주고 있다.

제2부 ‘수원시의원들의 사회적 배경’에서는 세 시기, 즉 일제강점기와 1952~1961년, 수원시의회가 부활된 1991년 이후로 나누어 수원 주민들을 대표하는 의원들의 성향과 지지기반 등이 역사적으로 변천되는 과정을 분석했다.

제3부 ‘수원시의원들의 지역사회 활동과 의정 활동’은 지방자치의 주요 행위자인 시의원들의 사회적 활동과 경험을 통해 지방자치의 작동방식을 살펴보았다.

이를 위해 수원시의회 다선의원 17명을 인터뷰해 정치 참여 동기, 출마와 선거·당선까지의 과정, 지역 활동 및 사회관계, 의정 활동 등 지역정치 현장에서 겪었던 경험세계를 중심으로 수원시의회의 도전과 성취 그리고 한계를 그려내고 있다.

제4부 ‘통계로 본 수원시의회’는 제4대부터 제11대까지 30년간 수원시의회의 기능과 활동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각종 통계를 정리했다.

지금까지 지방자치 연구는 제도와 성과 중심으로 이루어졌는데, 이 책은 결과 중심적인 관점에서 벗어나 의원들의 경험세계에 주목함으로써, ‘지방’과 ‘자치’가 지방의회의 실제 운영 속에서 어떻게 작동하고 있는지를 보여 주고 있어 큰 의미가 있다.


양종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idwhdtlr784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