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규 확진자, 6시 기준 29만8666명…동시간 최다 기록

공유
0

신규 확진자, 6시 기준 29만8666명…동시간 최다 기록

자정까지 집계시 지난 9일 34만2438명 넘길 가능성 높아
수도권 16만4439명(55.1%), 비수도권 13만4227명(44.9%)



사진=뉴시스이미지 확대보기
사진=뉴시스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가 확산되면서 전국에서 30만명에 가까운 확진자가 나왔다. 이 같은 확진자 수는 오후 6시 집계 기준으로는 역대 최다 확진자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29만8666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지난 8일 기록한 26만3523명보다 3만5143명이나 많은 수치다.

이에 따라 집계가 마감되는 자정까지 고려하면 역대 최다치인 지난 9일의 34만2438명을 넘어설 가능성이 높은 상황이다.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6만4439명(55.1%), 비수도권에서 13만4227명(44.9%)이 나왔다.

지역별로는 경기 8만3319명, 서울 6만5156명, 부산 2만2441명, 경남 1만8076명, 인천 1만5964명, 충남 1만2494명, 대구 1만2377명, 경북 1만2034명, 울산 9101명, 광주 8390명, 대전 8026명, 강원 7707명, 전남 7674명, 충북 5961명, 전북 5251명, 제주 2512명, 세종 2183명 등의 순이다.


석남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ton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