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동영상] 유한양행, 주가 바닥권에서 반등 시도…3분기 누계 매출 1조원 넘을듯

공유
0

[동영상] 유한양행, 주가 바닥권에서 반등 시도…3분기 누계 매출 1조원 넘을듯

유한양행의 주가는 오랜 기간의 바닥권에서 반등을 시도하고 있습니다. 증권가에서는 유한양행의 올해 3분기 누계 매출액이 지난해에 이어 1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유한양행의 주가는 7일 3.12%(1800원) 상승한 5만9500원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거래량은 전날보다 26% 줄었습니다. 이날 주가는 1월 4일의 7만9200원에 비해 25% 하락한 수준입니다.

유한양행은 얀센 바이오테크에 1조4000억원 규모로 수출했던 신약물질을 렉라자라는 제품명으로 지난 7월 국내 출시했습니다. 증권가에서는 렉라자의 출시를 호평하고 있습니다.

지난 한달간 투자주체별로는 개인은 27만8000주를 팔았습니다. 외국인은 6만5000주, 기관은 21만1000주를 각각 사들였습니다. 유한양행은 소액주주 비중이 53% 수준에 달합니다.

글로벌이코노믹은 스톡티브이가 특허출원한 BM모델을 이용해 동영상을 제작하고 있습니다. 동영상은 참고용이며 투자자에 대해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사진=글로벌이코노믹 DB이미지 확대보기
사진=글로벌이코노믹 DB



김대성 글로벌이코노믹 연구소장 kimd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