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하나손해보험, 설 명절 맞이 '나와 가족을 위한 보험' 추천

공유
0

하나손해보험, 설 명절 맞이 '나와 가족을 위한 보험' 추천

사진=하나손해보험이미지 확대보기
사진=하나손해보험
하나손해보험은 19일 계묘년 설 연휴를 가족과 함께 안전하게 보낼 수 있도록 합리적인 보험료에 보장까지 든든하게 갖춘 보험을 추천했다.

이번 설은 지난 추석에 이어 사회적 거리두기 없이 두 번째로 맞는 명절로 귀성, 귀경, 여행 등 이동이 많을 것으로 예상이 된다. 장거리 운전을 하게 되면 가족 또는 타인과 교대로 운전하는 경우가 발생하는데 이럴 땐 모바일로 쉽게 가입할 수 있는 ‘원데이자동차보험’이 유용하다.

가입 즉시 효력이 생기는 ‘하나원데이자동차보험’은 외제차, 승합차, 화물차(1톤 이하)도 가입이 가능하며, 가입연령은 만 20세부터다. 가입담보는 대인배상(대인Ⅱ), 대물배상, 자기신체사고, 무보험자동차에 의한 상해, 타인차량 복구비용, 대인배상Ⅰ지원금 특약, 법률비용지원특약 선택을 할 수 있으며 대물배상 한도는 1억원, 타인차량 복구비용의 자기부담금은 30만원으로 가입이 가능하다.

보험료는 선택 담보와 가입연령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하루 1만원 내외의 저렴한 보험료로 보장까지 가입이 가능하며 별도의 사진 첨부 없이 편리하게 가입할 수 있다.

하나원데이자동차보험은 내가 타인의 차량이나 렌터카를 이용할 때도 가입이 가능하지만, 내 차 운전을 타인에게 부탁할 때 보험을 선물할 수 있다. 하나손해보험의 원데이 모바일 앱에서 선물하기가 가능하며 선물받을 사람의 연락처를 직접 입력하거나 휴대폰에 저장된 주소록에서 편리하게 불러오면 된다.

내 차를 운전할 사람의 생년월일과 빌려주는 내 차의 차량번호 등 필수 정보를 입력하여 결제하면 보험 선물이 전송되고, 선물받은 사람은 별도 비용 부담 없이 보험기간과 본인확인을 통해 간편하게 가입이 가능하다.
설 명절 세뱃돈 대신 새 학기를 맞는 조카를 위하여 든든한 보험선물을 준비해도 좋다.

‘하나손해보험의 자녀생활보험’은 어린이집, 초등학교 입학 시 아이들에게 발생할 수 있는 학교생활 위험부터 등하굣길 교통 위험 등을 집중 보장하며 특히 카톡으로 간편하게 선물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새로운 환경에 적응해 가는 조카의 안전을 가족들이 직접 챙길 수 있다는 장점과 함께 선물을 받은 부모님은 별도 비용 부담 없이 자녀 정보 입력으로 바로 가입되는 편리함까지 갖추었다.

이번 설 연휴에 해외여행을 계획했다면 여행 준비 시 '하나 해외여행보험'도 함께 준비해 여행 중 발생할 수 있는 위험에 미리 대비하는 것이 좋다.

오랜 기간 막혔던 하늘길이 열리면서 해외여행객이 증가하는 추세지만 아직 코로나19 감염 위험에서 안전하지는 못한 상황이다. 하나손해보험의 해외여행보험은 국내 보험사 중 유일하게 해외격리비용 보장이 가능하다.

‘해외여행 중 코로나19 돌파감염 격리생활비용 보장’ 특약은 해외여행 중 코로나19 증상(발열·몸살 등) 발현으로 본래 여행 기간을 초과해 해외에 체류하게 되는 경우 또는 확진자 의무격리가 있는 나라에서 코로나19로 확진되는 경우 확진일부터 하루당 최대 10만원으로 최대 10일간 숙박비용과 식대비용을 보장한다.

하나손해보험 모바일 홈페이지 또는 원데이보험 앱(App)을 통해 가입이 가능하다. 보험료는 남성은 1만2120원, 여성은 1만2160원(40세, 여행기간 5일, 표준형)으로 보험료 또한 보험다모아 기준 가장 저렴하다.

해외여행은 국내보다 각종 위험에 대처하기가 어려운 만큼 여행자보험은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고 있으며, 보장 내용을 꼼꼼하게 확인해 가입하는 게 중요하다.

하나손해보험 관계자는 “연휴 동안 발생할 수 있는 위험에 대비하는 가성비 좋은 상품을 추천했다"며 "많은 이동이 예상되는 이번 명절을 안전하고 편안하게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손규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bal4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