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만 푸본금융, 현대카드 지분 인수…주주 변경 절차 완료

공유
0

대만 푸본금융, 현대카드 지분 인수…주주 변경 절차 완료

푸본금융그룹, 어피너티 컨소시엄 보유 현대카드 지분 24% 중 약 20% 매입

현대카드는 대만 금융기업 푸본금융그룹이 현대카드의 주요 투자자로 참여하기로 하고, 이에 따른 주주 변경 절차를 최종 완료했다고 20일 밝혔다. 사진=현대카드이미지 확대보기
현대카드는 대만 금융기업 푸본금융그룹이 현대카드의 주요 투자자로 참여하기로 하고, 이에 따른 주주 변경 절차를 최종 완료했다고 20일 밝혔다. 사진=현대카드
현대카드는 대만 금융기업 푸본금융그룹이 현대카드의 주요 투자자로 참여하기로 하고, 이에 따른 주주 변경 절차를 최종 완료했다고 20일 밝혔다.

푸본금융그룹은 기존의 재무적 투자자(Financial Investor, FI)였던 어피너티 컨소시엄이 보유하고 있던 현대카드 지분 24% 중 약 20%를 매입했다.

푸본금융그룹의 자회사인 푸본은행이 9.99%를 매입해 올해 2월 주주로 이름을 올렸으며, 푸본생명이 9.99%를 추가로 매입해 전날 최종적으로 주주 변경 절차가 마무리됐다. 나머지 어피너티 보유분은 어피너티 측의 요청으로 현대커머셜이 지난 2월 매입했다.
이로써 현대카드 지분 약 20%를 보유하게 된 푸본금융그룹은 현대차그룹과 함께 주요 주주로서 경영에 참여할 예정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푸본금융그룹은 현대카드의 전략적 투자자(Strategic Investor, SI)로서 PLCC·데이터사이언스·브랜딩 등 다양한 차원에서 현대카드의 성장 가능성을 높게 평가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대만의 대표 금융기업인 푸본금융그룹은 보험·은행·증권 등 다양한 분야의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이다. 푸본금융그룹은 현대차그룹의 현대라이프(현 푸본현대생명) 지분 인수를 통해 2018년 국내에 진출했다.

한편, 주주 변경 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기존 재무적 투자자(FI)였던 어피니티 컨소시엄 측이 원활한 엑시트를 위해 요청했던 기업공개(IPO) 프로세스는 중단됐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푸본금융그룹이 전략적 투자자(SI)로 합류한 만큼 기업공개는 당분간 검토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도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ohee194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