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코스맥스펫, 반려동물 건기식 공장 가동…펫시장 공략 본격화

공유
0

코스맥스펫, 반려동물 건기식 공장 가동…펫시장 공략 본격화

고객사 브랜드·제품 콘셉트 따라 '원스톱 솔루션' 제공

코스맥스펫 충북 괴산 공장 전경. 사진=코스맥스그룹이미지 확대보기
코스맥스펫 충북 괴산 공장 전경. 사진=코스맥스그룹
코스맥스그룹이 반려동물 건강기능식품 전문 공장을 가동하고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반려동물 건강기능식품 연구·개발·생산(ODM) 기업 코스맥스펫은 11월부터 생산 공장 가동에 들어갔다고 24일 밝혔다.

코스맥스펫은 지난 5월 법인 설립 이후 충북 괴산에 부지 약 6600㎡, 건평 2000㎡ 규모로 생산 공장을 마련했다. 해당 공장에 신제형·신소재 개발, 산학연 R&D 네트워크를 통해 핵심 제품 생산설비를 구축했다.

코스맥스펫은 고객사의 브랜드·제품 콘셉트에 맞춘 ‘원스톱 솔루션’을 제공한다. 피부·모질,장 건강 등 반려동물의 증상에 맞는 차별화된 원료와 제형을 비롯해 각 제품 콘셉트에 어울리는 패키지를 제안한다.
특히 코스맥스그룹이 보유한 개별인정형 원료를 반려동물용 건강기능식품에 활용할 방침이다. 대표적으로 △미국 FDA의 신규 건강식품 원료(NDI)로 등재된 배초향추출물 △관절·연골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타히보추출물 △국내 최초의 디지털 눈 건강 소재인 차즈기추출물 △다이어트·피부 건강에 도움이 되는 수국잎열수추출물 등이 있다.

아울러 사람이 먹어도 문제없는 ‘휴먼 그레이드’ 수준의 반려동물 건강기능식품을 생산하는 기술을 갖췄다. 제형별로 △휴먼 그레이드 △내추럴 그레이드(인위적 합성물 무첨가) △유기농 함량 △생육(Fresh Meat) 함량 등을 선택 가능하다.

생산 가능한 제형으로는 건강기능식품 제형인 △정제 △캡슐 △분말 △반려동물 맞춤형 제형인 저키(jerky) △스틱용 레토르트(겔/젤리)가 있다.

코스맥스펫은 연내 고객사를 통해 제품개발을 본격적으로 시작하고 다양한 신제품과 신제형, 독점소재를 선보일 예정이다.

진호정 코스맥스펫 대표이사는 “코스맥스펫은 반려동물 전문 연구 및 생산 기술력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이며 글로벌 펫 전문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