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상생·ESG 경영 의지 담았다…BBQ, 6대 상생정책방안 발표

공유
0

상생·ESG 경영 의지 담았다…BBQ, 6대 상생정책방안 발표

법률자문·가맹점 의견수렴 통해 상생안 마련
가맹계약서 전면 개정 등 실질적 정책 반영
창업 지원·사회공헌가치 창출 사업 강화도

사진=BBQ
사진=BBQ
제너시스BBQ 그룹이 28일 패밀리(가맹점)와의 상생과 포용, ESG 경영활동 강화를 위한 6대 상생정책방안을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한 6대 상생정책방안은 '패밀리가 살아야 본사가 산다'는 BBQ의 경영 철학을 기반으로 글로벌 기업도약과 ESG 경영활동에 집중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반영했다.

제너시스BBQ 그룹은 지난해 초부터 전략기획, 운영본부, 영업본부, 법무실 등으로 사내 TFT를 구성, 기업 외부 전문가의 자문과 컨설팅을 바탕으로 법률적 검토까지 마치는 등 약 2년 간의 준비를 거쳐 이번 상생정책방안을 마련했다.

6대 상생정책의 주요내용은 △가맹점과의 분쟁에 대한 상생·포용 정책 △가맹계약서 전면 개정 △장수가맹점 육성제도 마련 △다양한 계층의 취업·창업 지원 사업 추진 △외식 프랜차이즈 스타트업 지원 확대 △패밀리와 함께하는 사회공헌 사업 강화이다.

우선적으로 분쟁에 대한 상생·포용 정책의 일환으로 현재 패밀리 대상으로 진행 중인 모든 소송을 일괄 취하할 방침이다. 앞으로 BBQ는 패밀리와 분쟁 발생시 본사 차원에서의 분쟁조정 기능을 마련, 적극적인 대화와 합의를 최우선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BBQ 측은 "전체 패밀리 이익을 위협하는 범법행위에 해당되지 않는 한 대화를 통한 합의를 바탕으로 상생과 포용 정책을 적극 적개하겠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상생정책을 반영해 일부 수정된 가맹계약서 또한 10월 중 패밀리 권익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전면 개정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패밀리를 대상으로 적극 의견을 수렴하고 외부 법률 자문가들의 자문과정을 거쳤다.

패밀리가 장기간 안정적 환경에서 사업할 수 있도록 장수가맹점 육성 및 지원제도 마련도 추진 중이다. 자녀장학금 지원 등 경제적 지원이 대표적인 예다.

다양한 계층을 위해 취업 및 창업 지원 사업 확대한다. 취업과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경제적 취약계층들의 경제적 자립을 돕고, 일자리창출에 기여하기로 했다.

아울러 외식 프랜차이즈 스타트업 지원 확대를 통해 우수한 역량을 보유한 국내 토종 프랜차이즈를 육성하고자 물류, IT, 구매 등 BBQ가 보유한 프랜차이즈 인프라를 적극 활용해 예비 프랜차이즈 스타트업 기업들의 성공과정을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아이러브 아프리카, 치킨릴레이, 치킨캠프 등 진행 중인 사회공헌활동을 다각화해 지속 추진하는 등 사회환원 노력도 강화한다.

BBQ 관계자는 "이번에 마련된 6대 상생정책은 어려운 경제 여건에서 패밀리들과의 동반 성장을 통해 국가경제와 프랜차이즈 산업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것이라면 발 벗고 나서 솔선수범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것"이라며 "이번 상생정책의 실행과정을 통해 국내 프랜차이즈 산업의 기틀을 마련해온 선구 기업으로서의 책임을 다하고, 패밀리와 상생하며 동반 성장하는 모범 사례로 자리매김 될 수 있게 노력하겠다"이라고 말했다.


송수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sy1216@g-enews.com